대한민국 제11대 대통령 선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대한민국
대한민국 제11대 대통령 선거

1979년 ←
1980년 08월 27일
→ 1981년

재적 통일주체국민회의 대의원 수 2,540명

당선을 위해 1,271표 필요

투표율 99.41%
  Chun Doo-hwan.png


후보 전두환
정당 무소속
득표수 2,524
득표율 99.37%

선거전 대통령

박충훈(권한대행)
무소속

대통령 당선자

전두환
무소속

1980년 8월 27일 통일주체국민회의를 통한 간접선거에 의한 제11대 대통령 선거전두환이 당선되었다. 22일부터 26일까지 닷새 간 후보 등록을 받은 결과 전두환 국보위 위원장이 단독 입후보했으며, 선거에서도 압도적인 지지를 얻었다.

경과[편집]

최규하 대통령 하야[편집]

전두환1980년 8월 16일 대통령 최규하에게 평화적인 정권교체의 전통을 남긴다는 명분 하에 물러 나게 한 뒤 이전과 같은 방식으로 통일주체국민회의를 통해 대통령에 선출되는 형식을 밟았다.

전두환 지지 분위기 조성[편집]

신군부는 8월 초부터 대의원들에게 접촉해 전두환을 지지하도록 하는 작업을 시작했다. 8월 18일부터 23일까지 각 지역에서 연쇄적으로 열린 모든 통일주체국민회의 대의원 회의에서 잇따라 만장일치 전두환 추대가 결의됐다. 그 외에도 8월 21일 국방부에서 개최된 전군 주요지휘관 회의에서도 전두환 지지 선언이 발표되는 등, 각 관변 단체에서도 전두환 지지 선언이 나왔다.[1]

전두환 당선[편집]

결국 8월 25일, 전두환 국보위 상임위원장은 이춘기, 김일환, 정희택, 이정식, 탁병희 등 대의원 737명의 추천을 받아 단독 입후보했다.

8월 27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통일주체국민회의 의장 권한 대행 박충훈에 의해 전두환의 당선이 선포되었다.[2]

재적 대의원[편집]

대의원 정수는 2,583석이나, 그 중 43명이 사망하거나 사퇴해 재적 대의원 수는 2,540명, 당선정족수는 1,271표였다.[3] 그 중 15명 선거 날 참석했는데, 사유로는 해외체류가 3명, 와병 7명, 기타 5명이었다[4].

지역 재적 공석 정원
서울 388 3 391
부산 145 0 145
경기 315 4 319
강원 148 3 151
충북 129 2 131
충남 229 6 235
전북 202 1 203
전남 308 4 312
경북 367 12 379
경남 282 8 290
제주 27 0 27
2,540 43 2,583

선거 결과[편집]

후보 득표수 득표율 비고
전두환 2,524 99.37% 대한민국 제 10대 대통령 당선
무효 1 0.04%
기권 15 0.59%
재적 2,540 100%
  • 득표율은 총투표수 대비 백분율을 가리킨다.

단일후보인 전두환이 대의원 2,540명의 과반인 2,524표를 얻어 당선되었다.[5]

각주[편집]

  1. 대한민국 선거사 제5집. 중앙선거관리위원회, 2009.
  2. “제4공화국의 선거”.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3. “네이버 뉴스 라이브러리”. 2019년 4월 7일에 확인함. 
  4. “네이버 뉴스 라이브러리”. 2019년 4월 7일에 확인함. 
  5. “12. 제11 대 대통령 선거 (1980.8.27)” (pdf).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외부 링크[편집]

  • 대한뉴스 1296호 - "제7차 통일주체국민회의 제11대 전두환 대통령 선출", KTV 영상 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