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장숙(張肅, ? ~ ?)은 중국 후한 말의 정치가로, 익주(益州) 촉군(蜀郡) 성도현(成都縣)[1] 사람이다.

생애[편집]

이름 장숙(張肅)
시대 후한
생몰 ? ~ ?
군교(君矯)?[2]
본관 · 출신 익주 촉군 성도현[1]
관직 광한태수(廣漢太守)〔유장〕
작위
소속 유장

동생 장송(張松)과는 달리 용모가 준수하고 풍채가 위엄이 있는 자였으며, 익주자사(益州刺史) 유장(劉璋)의 밑에서 광한태수(廣漢太守)를 지냈다.

건안(建安) 18년(213년), 장송이 유장을 축출하고 유비(劉備)를 주군으로 모시려 하자 이를 유장에게 알렸다. 유장은 곧바로 장송을 붙잡아 처형하였다.

장숙의 자[편집]

《화양국지(華陽國志)》에 따르면, 장숙의 밀고로 장송이 죽은 후 유비는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君矯殺吾內主乎!

이 문장은 대개 君矯 / 殺 / 吾 / 內主 / 乎로 끊어

군교(君矯)가 내 내주[3] 를 죽였구나!

라고 해석하며, 「군교」를 장숙의 자로 본다.

그러나 君 / 矯殺 / 吾 / 內主 / 乎로 끊어

"군(君)[4] 이 내 내주를 교살[5] 하였구나!"

라고 해석할 수도 있는데, 이러할 경우 장숙의 자와는 아무런 관련이 없게 된다.

장숙의 친족관계[편집]

장송.png

관련 인물[편집]

장송

각주[편집]

  1. 《화양국지(華陽國志)》
  2. 장숙의 자 단락 참조
  3. 내주(內主):모사.
  4. 여기서는 유장을 가리킨다.
  5. 교살(矯殺):멋대로 죽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