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자료(資料, data, 데이터, 문화어: 데타)는 , 영상, 단어 등의 형태로 된 의미 단위이다. 보통 연구나 조사 등의 바탕이 되는 재료를 말하며, 자료를 의미있게 정리하면 정보가 된다.

자료는 또한 "주어진" 자료의 정신에 반대하여 높은 해석상의 본질을 가진 인문학 (특히 발전되가는 digital humanities) 에 사용되어 오고있다. 가능성의 엄청난 수와 그 주의를 지향하게한 하위 집한간의 구별을 위해 Peter Checkland는 용어 "capta" ("~을 취하다" 라는 뜻을 가진 라틴어 "capere"로 부터온) 를 소개했다.[1] Johanna Drucker는 인문학이 지식의 생성이 "놓여있고, 불완전하고, 구성적인" 과 같다고 단언함과, 자료 의 사용은 별개이거나 관찰자 독립적인 현상과 같은 역효과를 일으키는 추정들을 소개하기 위해 주장했다.[2] 구성요소와 같은 관찰의 역할을 강조하기 위한 단어인 capta는 인문학에서의 시각적 묘사들을 위한 자료의 대안으로 제공되었다.

구분[편집]

자료는 질적 자료와 양적 자료로 구분된다.

질적 자료[편집]

질적 자료(qualitative data, 정성적 자료)는 수치로 측정이 불가능한 자료이다. 분류 자료(categorical data, 범주형 자료)라고도 한다.

예: 전화번호, 등번호, 성별, 혈액형, 계급, 순위, 등급, 종교 분류 등.

양적 자료[편집]

양적 자료(quanitive data, 정량적 자료)는 수치로 측정이 가능한 자료이다.

예: 온도, 지능지수, 절대온도, 가격, 주가지수, 실업률, 매출액, 기업내 과장의 수 등.

같이 보기[편집]

출처[편집]

  1. P. Checkland and S. Holwell (1998). 《Information, Systems, and Information Systems: Making Sense of the Field.》. Chichester, West Sussex: John Wiley & Sons, 86–89쪽. ISBN 0-471-95820-4
  2. Johanna Drucker (2011). Humanities Approaches to Graphical Displ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