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백과:함께 검토하기

이 페이지는 이동 보호되어 있습니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함께 검토하기

이 곳은 문서의 주 기여자를 제외한 나머지 사용자들이 문서를 함께 검토하고 보완하거나 고쳐야 할 점을 지적해주며, 그러한 사항이 반영되어 문서의 완성도가 높아졌는지 점검하는 곳입니다.


평가를 할 때는 포괄적인 의견을 남기기 보다는 문서의 부족한 부분을 구체적으로 검토해 주세요. 예를 들자면 "사소한 오타나 문맥 오류, 번역을 제외하면 아주 만족스럽다"는 식의 의견보다는, 그 오타나 문맥 오류, 번역을 구체적으로 지적하는 편이 주 기여자가 문서를 살찌우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됩니다.

  • 토론을 여는 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입력창에 함께 검토하고자 하는 문서 제목을 입력한 뒤 '함께 검토하기 문서 생성' 버튼을 누르세요.
    2. 문서의 처음 부분에는 === [[문서 제목]] ===라고 적고, 하단에는 추천 이유와 함께 서명을 하여 문서를 생성합니다.
    3. 문서를 생성하였다면, 위키백과:함께 검토하기 문서에 날짜 순으로 {{위키백과:함께 검토하기/문서 제목}}를 넣으시면 됩니다.
    4. 해당 문서의 토론 페이지에 {{문서 역사}}를 삽입하거나 수정하여 검토가 진행중임을 알려주세요.
  • 다음의 조건중 하나를 충족하면 문서의 검토가 종료됩니다. 토론이 끝나면 위키백과:함께 검토하기/보존문서에 토론문서를 링크해주세요.
    1. 해당 문서가 알찬 글 후보, 좋은 글 후보 또는 알찬 목록 후보로 추천을 받았을 때.
    2. 해당 토론이 열린 지 6개월이 지났을 때.
    3. 반달리즘, 편집 분쟁, 저작권 문제를 해결해주길 바라는 문서의 경우
    4. 검토 대상 문서가 삭제 토론에 회부되었거나 삭제되었을 때
    5. 문서의 동료 평가를 요청한 사용자가 임의로 닫을 수 있음

푸들[편집]

푸들 문서가 좋은 글 후보에서 탈락되었습니다. 다시 좋은 글 후보에 올라보기 위해 함께 검토해봅시다.-jyoo1011|토론 작업장 2021년 4월 23일 (금) 10:45 (KST)

자유의 마을[편집]

뉴스, 보고서 등의 자료를 인용하여 작성한 문서입니다. 보강되어야 할 부분에 대해 여러 사용자의 의견을 부탁드립니다. --닭살튀김 (토론) 2021년 5월 13일 (목) 00:35 (KST)

제가 지리 문단에서 오류를 발견하고 수정했습니다. -- 상진화 Sangjinhwa (토론) 2021년 5월 16일 (일) 15:51 (KST)
@FriedC: "김응섭, 「판문점과 자유의 마을 대성동」, 『북한』 211호, 1989." 라는 논문으로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을 대체할 수 있습니다. 확인하시고 더 추가하실 건 더 추가해주세요. --고려 (토론) 2021년 5월 17일 (월) 14:49 (KST)
@고려: 해당 논문은 참고 문헌 문단에 추가했습니다. -- 상진화 Sangjinhwa (토론) 2021년 5월 17일 (월) 19:25 (KST)
@Sangjinhwa: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에서 저 글 하나만 참고해서 글을 썼기 때문에 저걸 참고했다고 한다면 사전은 삭제해도 되지 않을까요?--고려 (토론) 2021년 5월 17일 (월) 19:26 (KST)
@고려: 고려님의 의견에 따라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각주 부분을 삭제했습니다. -- 상진화 Sangjinhwa (토론) 2021년 5월 17일 (월) 22:19 (KST)
의견 @FriedC:가만 보니 출처부터 좀 손봐야겠네요.
1. 각주 부분의 "이수자 외, 《경기도 DMZ 자유의 마을 대성동》"은 이미 참고 문헌에 제시되어 있음에도 각주에서 반복하여 등장하고 있습니다. 각주 부분의 것은 전부 '이수자 외, xx쪽'으로 줄여 주세요.
2. 24번 출처의 제주일보는 지방지이니, 되도록 다른 출처로 바꿔 주세요. 영어판에서도 지방지는 꺼리더라고요.
3. 18번 출처는 자세히 보니 행안부가 운영중인 정보화마을이었네요. 전 처음에 무슨 시군구 홈피인 줄 알았습니다. 조금 명확하게 출전을 '정보화마을 - 전북 김제 황토마을' 정도로 바꾸어 나타내면 어떨지 싶어요. 또한 진학 학교 선택 가능하다는 27번 출처, 지금 터졌습니다. 그냥 신문 기사 아무거나 하나 선택해서 새로 갈아주세요.
4. 항상 이야기하지만 오마이뉴스는 중립성, 전문성 시비가 걸리기 딱 좋은 매체입니다. 정보야 사실이라 치더라도, 당장 출처란에 '미디어워치', '뉴스공장' 걸려 있으면 신뢰도 떨어지는 것처럼요. 태극기 관련 정보는 이 출처로 교체하는 게 좋겠습니다. 통일뉴스는... 찾다 보니 이런 칼럼을 보면 펜앤드마이크 진보 버전 같은데 좀 부적절해 보이네요. 다음 출처로 교체 바랍니다. 그리고 나머지 생활 양식 (결혼한 여성만 출입 가능하다던가, 출입에 un 허락이 필요하다던가)은 다른 출처 찾아 주셨으면 하네요.
5.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란 명칭이 너무 길어 잘 안 읽힙니다. 어차피 북한에서도 저 명칭 곧이곧대로 쓰진 않고, 이전 통계 결과 북한에서 한위백을 보는 것 같지도 않으니(코로나로 국경 봉쇄된 이후, 페이지 뷰 수가 아예 잡히질 않았습니다. 1달에 1천 건도 안 된다는 거죠), 쉽게 북한으로 전부 바꾸시면 가독성이 높아집니다.
6. 기타, 대성동에서 구석기 유물이 발견된 것으로 보아 '역사' 문단에 '구석기 시대 사람이 살고 있었다' 쯤의 내용 추가해야 할 듯 합니다. 또한 자연 관련하여 대성동을 시작으로 남북 합작 DMZ 유네스코 세계유산을 노리던데[1], 맨 아래 문단을 '사건'으로만 퉁칠 게 아니라 '북한과의 관계' 즈음으로 바꾸고 이런 내용을 추가하는 게 어떨지 싶습니다. 또한 한국 예능으로서는 1박 2일이 대성동을 최초로 갔다 왔는데, 문맥에 맞게 집어넣었으면 합니다. (대충 대성동 출입이 힘들다는 문맥에 넣으면 되겠죠.)--Reiro (토론) 2021년 5월 18일 (화) 20:41 (KST)
의견 주신 내용들 대부분 반영하였습니다만, 통일뉴스는 중립성이 의심되고 제주일보는 지방지라 애매하다는 게 무슨 말인지 잘 모르겠네요. 각주가 쓰인 문장들은 대부분이 사실의 나열인데, 언론 자체에 대한 중립성이 문제가 된다면 다른 출처를 통해 내용을 교차검증하여 함께 싣는 것으로 충분한 것 아닌가요? 제주일보는 지방지라고 하여 지역의 이해관계가 충돌하는 내용이 전혀 아니고, 기자가 현장 취재 후에 작성한 정보성 기획 기사인데요. 영어판에서 지방지를 출처로 사용한 지역 문서가 드문 것도 아니고요 ... 아니면 출처 자체의 저명성을 지적하고 싶으신 건가요? 각주를 전부 빼야 할 정도로 납득이 가는 지적이 아니라고 생각했습니다. 닭살튀김 (토론) 2021년 5월 25일 (화) 20:39 (KST)
추가로, 1번의 '이수자 외,' 이것, 전부 틀:Sfn로 처리하시면 참고문헌 확인 시 도움이 됩니다. 저도 잊고 있었네요.--Reiro (토론) 2021년 5월 19일 (수) 14:11 (KST)
의견 @Reiro: 현재 이행된 수정 과정에 대해 하나하나 살펴보겠습니다.
1. 각주 부분의 "이수자 외, 《경기도 DMZ 자유의 마을 대성동》" 부분은 틀:Sfn로 처리했습니다.
2. 제주일보 출처는 아예 삭제하거나 대한민국 정책브리핑 출처로 교체했습니다.
3.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부분은 가독성을 높이기 위하여 링크 부분만 제외하고 전부 '북한'으로 교체했습니다.
4. 통일뉴스 출처는 아예 없애거나 다른 출처로 교체했습니다.
5. 정보화마을 출처는 최신 출처로 교체했습니다. 그리고 27번 출처는 뉴스 기사 출처로 교체했습니다.
6. 구석기 시대 유물, 1박 2일 관련 출처를 추가했습니다. -- 상진화 Sangjinhwa (토론) 2021년 5월 19일 (수) 21:25 (KST)
추가 의견
1. 틀:대한민국 읍면동 정보 사용해주세요. 그리고 대성동이라는 이름의 지역이 많은 만큼, 틀:다른 뜻을 이용해서 대성동 문서로 유입 유도하게끔 하는 게 좋겠습니다.
2. '지리' 문단에서, 이미 좌표는 우측 상단에 제시되고 있으니 지우는 게 낫겠습니다. 백:도입부#쉽게 읽히는 개요에 바로 좌표 관련 언급이 있네요. (아직 미통과 정책이긴 합니다만)
3. 전체적으로 보충해야 할 내용이 많습니다.
  • 마을 내 유명한 '깃대 경쟁' 관련 언급이라든가 ('남북 관계' 문단)[2], [3],
  • 5g 설치 보도[4], DMZ 유일의 버스정류장[5]이라든가...('시설' 문단)
  • 그 외에도 '남북 관계' 관련해선 꽤 적을 일이 많겠습니다. 평화나무 심기
  • 문재인 정부 아래 남북 평화 무드 관련 행사에서 대성초 학생 출연이라던가, [6] 판문점선언길에 대성동 흙을 사용한 식목이라던가.... 애매하긴 합니다만 문맥상 가능할 듯도 하네요. 판문점 선언 이후로 DMZ 유네스코 세계유산 사업도 이뤄졌고요추가. 나머지는 단순 언급 내지 '포럼' 등 관례적인 행사라 제외했습니다.
4. 1박 2일 출입 관련 정보 위치는 '특징과 생활' 문단이 더 어울리겠습니다. '출입이 까다로웠다'는 점을 강조하려면요. 그리고 백:따옴표에 따라 화살괄호는 따옴표로 바꿔주세요.--Reiro (토론) 2021년 5월 24일 (월) 16:10 (KST)
@FriedC: 저작권 침해 사진 1장이 있으면 나머지 저작권 준수 사진 99개가 있다 한들 침해 사실이 덮여지진 않죠. 마찬가지입니다. 신뢰성 떨어지는 출처가 존재하면 해당 문서 자체의 품질이 의심받게 됩니다. 안 그래도 영어판 가서 물어 보니, 지방지는 내용에 따라 사용 가능하나, 일반적으로는 지방지보다 더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요구한다더군요. 제 생각도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좋은 글을 노린다면 당연히 출처의 질에 신경써야 할 테고요.
그리고 위의 추가 의견 참고해서 보강 부탁합니다. Reiro (토론) 2021년 6월 10일 (목) 12:33 (KST)
통일뉴스에 대해 덧붙이자면 이런 주장이 시리즈로 연재되는 매체네요. 성향을 떠나 중립성과 사실성에 문제가 있음은 분명해 보입니다. 좋은 글의 출처로선 적합하지 않겠죠. Reiro (토론) 2021년 6월 10일 (목) 16:02 (KST)
지방지에 대해서 한국어판의 백:출처목록을 참고해서 각주를 달았습니다. 영어판의 기준을 제시하고 그쪽에다 답을 구하는 것이 신뢰성이 떨어진다는 근거가 될 수 있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통일뉴스는 기사 자체는 무결하다고 생각하지만 매체가 다루는 내용이 많이 왜곡된 부분이 있어 제고할 부분이 맞다고 생각합니다. 이 문제에 대해서는 다른 출처로도 충분히 보강이 가능하니 더 이야기하지 않아도 될 것 같습니다. 좋은 지적이고, 출처에 대해 생각해 볼 여지를 주셔서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마을 정보 틀을 달고 지리 란의 좌표 언급을 지웠습니다. 깃대 경쟁에 관련한 언급은 이미 나와있고, 5G 설치 보도와 남북정상회담간 마을과의 연관 내용도 넣어두었습니다. 1박2일 관련 내용을 특징으로 옮겼습니다. 남북 관계에 대해서는 되도록 트리비아로 여겨질 수 있는 요소는 제외하여 서술을 해보려고 합니다. 대성동 유물 관련 내용은 현재 진행 중인 사업인지라 정리가 되는 대로 작업을 하는 것이 맞겠습니다. 도움을 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닭살튀김 (토론) 2021년 6월 11일 (금) 20:37 (KST)
@FriedC: 답변이 늦었습니다. 대성동 발굴 사업은 현재 가시적인 성과를 내고 있습니다. 가령 첫 문장 구석기 유물 발굴한 것이 이 때문이죠. 한 줄 정도 언급하는 게 좋아 보입니다.
그 뒤엔 문장 하나하나 제가 다 파봐서 피드백하겠습니다. Reiro (토론) 2021년 6월 19일 (토) 22:40 (K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