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랑 3A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shuttle.png
아리랑 3A호 (KOMPSAT-3A)
G SA KOMPSAT-3A 01.jpg
임무 정보
발사일 2015년 3월 26일 오전 7시 8분 경(한국시간)
발사체 드네프르
발사 장소 러시아 야스니 발사장
우주선 정보
중량 1100kg
크기 직경 2.0m, 높이 3.8m, 폭 6.3m (태양전지판 전개 후)
궤도 정보
궤도 528km 태양동기궤도
탑재체
탑재체 광학카메라 및 적외선 센서
해상도 광학(흑백 0.55m, 칼라 2.2m), 적외선(5.5m)

아리랑 3A호한국항공우주연구원에서 개발한 55cm급 해상도의 전자광학카메라와 적외선 센서를 탑재한 고성능/고해상도 지구관측위성이다. 2015년 3월 26일 오전 7시 8분 경 발사된 관측위성이다. 다목적실용위성 3A호(KOMPSAT-3A)라고도 부른다.

아리랑 3A호는 아리랑 3호 설계를 기반으로 개발되었으며, 아리랑 3호의 70cm급 해상도에서 55cm급으로 정밀도가 향상되었다. 아리랑 3A호는 아리랑 3호에 비해 임무궤도가 낮아지면서(3A호-528km, 3호-685km) 지구궤도를 공전하는 속도가 증가함에 따라 영상자료처리장치(DHU) 속도 개선과 미세진동 최소화를 위한 탑재체 안테나 개선 등의 기술 개발이 이루어졌다. 영상자료 전송기는 전송 시 X밴드를 사용한다.

아리랑 3A호 개발사업은 국내 공공위성으로는 처음으로 위성 본체 개발을 국내 민간기업(KAI/AP우주항공 컨소시엄)이 주관하도록하여 위성산업의 저변을 확대할 수 있도록 추진되었다.국산화율은 시스템과 본체가 88.9 %, 광학 탑재체가 83.1 %, 독일의 항공우주 연구센터EADS 아스트리움에서 기술 지원을 받았다.[1][2][3][4][5]

아리랑 3A호는 지난 2006년 12월부터 개발되어 2015년 3월 26일 러시아 야스니 발사장에서 드네프르(Dnepr) 발사체로 발사되었다. 발사 후 4년 간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총 사업비는 2359억 원이 들었다. [6]

카메라[편집]

아리랑 3A호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 2006년부터 8년 간 개발한 서브미터급 광학카메라와 적외선 센서를 동시에 탑재했다. 고성능 적외선 (IR: Infra Red) 센서를 탑재하고 있어 도시 열섬 현상 등 기후 변화 분석, 산불감지 및 화산폭발 감시 등 재해, 재난 감시에 적외선 영상 활용이 가능하다. 아리랑 3A호가 운용되면 현재 운용중인 고해상도 광학관측 위성인 아리랑 2호,3호, 합성개구레이더(SAR)를 탑재한 아리랑 5호와 함께 상호보완적으로 운용되어 주야간은 물론 보다 정밀한 지구관측이 가능해진다.

사진 판매[편집]

아리랑 3A호의 55cm 해상도 사진을 전세계에 판매한다. 쎄트렉아이이미징서비스(SIIS)를 판매대행사로 선정했다. 쎄트렉아이는 2000년 KAIST 인공위성연구센터 우리별 개발 연구팀을 중심으로, 최순달 장관이 설립한 우주산업 관련 벤처기업이다.

발사[편집]

2015년 3월 26일 오전 7시 8분 경에 발사 되었다.

더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다목적실용위성 3A 마무리 현장 가보니 etnews
  2. KompSat-3A 독일의 항공우주 연구센터
  3. High Resolution Earth Observation Satellites독일의 항공우주 연구센터
  4. KOMPSat 3, 3A (Arirang 3, 3A) GUNTER'S SPACE PAGE
  5. Astrium First ELIXIR School (pdf p34) EADS 아스트리움
  6. 미래창조과학부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