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아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망아장(忙牙長)은 사서가 아닌 소설삼국지연의》에 등장하는 가공의 인물이다. 남만 맹획의 부장으로 설정되었다. 제갈량의 남정 초반에 나와 절두대도(截頭大刀)와 표마(驃馬, 황부루)를 부리며 왕평과 겨룬다. 마지막엔 마대에게 죽는다.

묘사[편집]

제87회와 제88회에 출현한다. 제갈량의 남정에 맞선 세 개 동(洞)의 원수(元帥) 금환삼결, 동도나, 아회남이 패배하자 맹획이 직접 나선다. 왕평군과 조우하여 망아장이 그 상대를 자원한다. 누런 바탕에 흰 이 섞인 (표마, 황부루)을 타고 절두대도(截頭大刀)를 내두르며 왕평을 수 합 만에 격퇴하는데 실은 제갈량의 유인책이다. 맹획이 깊숙이 진격했다가 복병에 당해 궤멸되고 칠종칠금에서 처음으로 생포당한다. 맹획이 풀려난 후 제갈량과 재대결을 벌인다. 마대가 노수(瀘水)를 건너 협산곡(夾山谷)을 점거해 보급로를 끊는다. 망아장이 맹획의 명을 받고 3,000명으로 탈환을 시도하다가 단 1합에 고꾸라진다.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