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제2대 부통령 보궐선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대한민국
대한민국 제2대 부통령 선거

1948 ←
1951년 5월 16일
→ 1952

국회의원 210명 중 152명 출석

결선투표로 단순 최다 득표 필요

투표율 72.4%
  Kim Seong-Soo 1950.jpg Male portrait placeholder cropped.jpg
후보 김성수 이갑성
정당 민주국민당 (1949년) 대한국민당 (1948년)
득표수 78 73
득표율 51.3% 48.0%

선거전 부통령

이시영
대한독립촉성국민회

부통령 당선자

김성수
민주국민당 (1949년)

대한민국 제2대 부통령 보궐선거1951년 5월 16일 이시영 부통령의 사퇴로 궐위가 된 부통령 보궐선거를 부산 피난지에서 실시한 것이다. 친이승만 성향인 대한국민당 소속 이갑성과 비이승만 성향인 민주국민당 소속 김성수가 경합, 3차 투표까지 가서 김성수부통령으로 당선되었다.

개요[편집]

국민방위군 사건에 항의하여 1951년 5월 16일 이시영 부통령이 사퇴하였고, 부산 피난지에서 열린 제2대 국회에서 실시한 제2대 부통령선거에서 여당격인 대한국민당 측은 부통령 후보로 이갑성을 지지했고, 민주국민당 측은 김성수를 지지했다.

부통령 후보자들은 국회 간선으로 선출되었으며 재적 국회의원 210명 중 재석의원 151명에 의해 부통령 선거에서 경합했는데, 1차 투표와 2차 투표에서 당선표수 미달, 3차 투표에서 78표를 얻은 김성수가 부통령으로 선출됐다.

1차 투표와 2차 투표 때는 151명의 국회의원이 참여했으나, 3차 결선 투표 때는 이용설 의원이 뒤늦게 들어와 152명이 참여했다. 이에 일부 의원들은 1·2차 투표에 참여하지 않은 의원은 3차 결선 투표에 낄 수 없다고 주장했으나, 조봉암 의원 등이 강력하게 주장해 이용설 의원에게 투표권이 주어졌다.[1]

선거 결과[편집]

1차 투표[편집]

이름 정당 득표수 득표율
김성수 민주국민당 66 43.71%
이갑성 대한국민당 53 35.10%
함태영 무소속 17 11.26%
장택상 무소속 11 7.28%
지청천 민주국민당 2 1.32%
김창숙 무소속 1 0.66%
무효 1 0.66%
총투표수 151 100%

2차 투표[편집]

이름 정당 득표수 득표율
김성수 민주국민당 68 45.03%
이갑성 대한국민당 65 43.05%
함태영 무소속 10 6.62%
장택상 무소속 5 3.31%
지청천 민주국민당 2 1.32%
김창숙 무소속 1 0.66%
총투표수 151 100%

3차 결선 투표[편집]

이름 정당 득표수 득표율
김성수 민주국민당 78 51.32%
이갑성 대한국민당 73 48.03%
무효 1 0.66%
총투표수 152 100%

1·2차 투표에서 2/3인 101표를 득표한 후보가 없어 3차 결선 투표에서 단순 최다 득표자인 김성수 후보를 부통령으로 선출했다.

  1. 제2대 국회 제10회 제83차 회의 회의록. 대한민국 국회 회의록. 1951년 5월 16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