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여린히읗
정보
자명여린히읗
훈몽자회없음
자원(이응)에 획을 추가
종류홀소리
획수2
로마자 표기
매큔-라이샤워
표기법
없음
국어의 로마자
표기법
없음
발음
어두성문 파열음 [ʔ]
어중성문 파열음 [ʔ]
어말치경 불파음[ t ̚ ]

(여린히읗, 된이응)은 훈민정음자모 중 하나로 현대 한국어 표기에는 쓰이지 않는다.

역사[편집]

훈민정음》에 따르면 ㆆ은 청탁의 구별에서 전청이고 조음 위치로는 목구멍소리로 설명하고 있어서 성문 파열음 [ʔ]으로 그 음가를 추정하고 있다.

15세기 문헌에는 관형격 표지에 나타났는데, 이는 이후에 -ㅅ로 대체되면서 사라졌다.

先考ㆆ ᄠᅳᆮ 몯 일우시니
“선친의 뜻을 못 이루시니” - 《용비어천가》(1447)
어린〮 百ᄇᆡᆨ姓셔ᇰ〮이〮 니르고〮져〮 호ᇙ〮 배〮 이셔〮도〮
“어리석은 백성이 말하고자 할 바가 있어도” - 《훈민정음 언해》(1446)
印을 子細히 보니 官ㆆ 字ᄅᆞᆯ 帶ᄒᆞ얏ᄂᆞ니
- 《두시언해》(1481)

한자음[편집]

《훈민정음 언해》(1446)에서는 ㆆ을 音과 挹의 첫소리로 썼다.

ㆆᄂᆞᆫ〮 喉ᅘᅮᇢ音ᅙᅳᆷ이〮니〮 如ᅀᅧᆼ 挹ᅙᅳᆸ〮字ᄍᆞᆼ〮 初총發버ᇙ〮聲셔ᇰᄒᆞ니〮라〮
- 《훈민정음 언해》(1446)

동국정운》(1448)에서는 중국 음운학의 7음 청탁 낱자 체계에 맞춰서 성모가 ㅇ/∅/인 글자와 ㆆ/ʔ/인 글자를 구분해서 실었다. 또한 ㄹ 받침의 한자 음을 입성으로 만들기 위해 ㆆ을 병서해 으로 나타냈다. 이러한 표기는 동국정운식 표기가 쓰이지 않게 되면서 사라졌다.

근대 이후[편집]

조선어 신철자법(1948)에서는 ㅅ 불규칙 활용을 나타내기 위한 기호로 ㆆ이 쓰였으며, 이름은 ‘ᅙᅵ으ᇹ’이었다.

코드 값[편집]

종류 글자 유니코드 HTML
한글 호환 자모 U+3186 ㆆ
한글 자모
영역
첫소리 ᅙᅠ U+1159 ᅙ
끝소리 ᅟᅠᇹ U+11F9 ᇹ
한양 사용자
정의 영역
첫소리  U+F7FF 
끝소리  U+F8F7 
반각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