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르페 디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카르페 디엠'이 새겨져 있는 해시계

카르페 디엠(Carpe diem)은 호라티우스라틴어 한 구절로부터 유래한 말이다. 이 명언은 번역된 구절인 현재를 잡아라(Seize the day)로도 알려져 있다. 본래, 단어 그대로 '카르페'(Carpe)는 '뽑다'를 의미하는 '카르포'(Carpo)의 명령형이였으나, 오비디우스는 "즐기다, 잡다, 사용하다, 이용하다"라는 뜻의 단어의 의미로 사용하였다.[1] 디엠(Diem)은 '날'을 의미하는 '디에스'(dies)의 목적격으로, '디에스'의 목적어이다.

의미[편집]

호라티우스의 "현재를 잡아라, 가급적 내일이란 말은 최소한만 믿어라"(Carpe diem, quam minimum credula postero)의 부분 구절이다. 이 노래는 '미래는 알 수 없는 것'이라고 말한다. 이 구절은 보통 호라티우스가 지닌 에피쿠로스 학파의 배경으로 이해되고 있다.[2]

관련 표현[편집]

그리고 만약 지금이 아니라면, 언제? (And if not now, when?)
 


유래[편집]

원래 송가(오드) 1:11에서 사용되었다. (원문 - 한국어)

Tu ne quaesieris, scire nefas, quem mihi, quem tibi 신들이 그대, 혹은 나에게 무슨 운명을 줄 것인지 알려고 하지 말게나, (왜냐하면 그건 금지된 일이기에)[3]
finem di dederint, Leuconoe, nec Babylonios 레우코노에여, 혹은 바빌로니아 숫자놀음[4]도 하지 말게나.
temptaris numeros. ut melius, quidquid erit, pati. 미래가 무엇이든간에 우리에게 주어진 운명을 견디는 것이 훨씬 훌륭한 것이라네
seu pluris hiemes seu tribuit Iuppiter ultimam, 유피테르 신께서 너에게 더 많은 겨울을 나게 해주시거나, 혹은 이것이 일생의 마지막 겨울이거나.
quae nunc oppositis debilitat pumicibus mare 지금 이 순간에도 티레니아 바다의 파도는 맞은 편의 바위를 점점 닳아 없애고 있다네.
Tyrrhenum: sapias, vina liques et spatio brevi (친구여,) 현명하게 살게나, 포도주를 줄이고 먼 미래의 욕심을 가까운 내일의 희망으로 바꾸게나
spem longam reseces. dum loquimur, fugerit invida 지금 우리가 말하는 동안에도, 질투하는 시간은 이미 흘러갔을 것이라네
aetas: carpe diem, quam minimum credula postero. 오늘을 붙잡게, 미래에 최소한의 기대를 걸면서.

대중 문화[편집]

영화 죽은 시인의 사회(1989)에서의 로빈 윌리엄스의 캐릭터(John Keating)는 "카르페 디엠, 오늘을 즐겨라, 소년들이여, 삶을 비상하게 만들어라."라고 말하였다. 미국 영화 연구소(AFI)가 선정한 미국 영화 역사에서의 100대 명대사 기록에서 이 분야의 95번째 항목으로 선정하였다.[5]

각주[편집]

  1. Lewis, Charlton T. (1890). 〈carpō〉, 《An Elementary Latin Dictionary》. New York, Cincinnati, and Chicago: American Book Company
  2. Harrison, S. J. (2007년). 《The Cambridge companion to Horace》. Cambridge University Press, 154, 168쪽. ISBN 0521830028, 9780521830027
  3. 라틴어 "Nefas"(네파스)는 불경한 행위 혹은 신들에 대한 죄를 말한다. "Fas et Nefas" = 선과 악
  4. 당시 로마에서 유행했던 바빌로니아 숫자점을 두고 말하고 있다.
  5. American Film Institute (2005). AFI's 100 Years…100 Movie Quotes. 《AFI's 100 Yea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