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란드 해방 기간의 강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폴란드 해방 기간의 강간소련의 붕괴 이전까지는 제대로 된 논의의 대상도 되지 못하였다. 그러나 당대 작성된 문건들은 제2차 세계 대전 말기 붉은 군대독일을 서쪽으로 몰아내는 과정에서 소련군의 폴란드 여성 강간이 매우 심각했음을 증거하고 있다.[1] 소련 남성들에 의한 성범죄는 거의 반 세기에 가까운 세월동안 제대로 연구되지 못했고,[2] 이러한 실태는 피해자 본인들의 터부시로 인해 더욱 악화되었다.[2] 폴란드 과학 아카데미의 Joanna Ostrowska와 Marcin Zaremba에 따르면 폴란드 여성들의 강간 피해는 1945년 겨울 공세(비스와–오데르 공세) 이후 절정에 달했다.[3]

소련의 군사지도자들이 병사 개개인에게 생존을 위한 자원 마련을 위한 각자도생 과정을 처벌하지 않은 점은 소위 "폴란드 해방"의 과정에서 여성에 대한 성폭력이 급증한 원인 중 하나로 작용했다. 국립추모연구소의 Janusz Wróbel에 따르면 소련 병사들은 식량 조달 과정에서 도둑떼로 번했고, 옌드제유프 등지에서는 민간인에 대한 발포도 불사했다. 가축과 작물은 배상 없이 쓸어갔고, 가옥들은 약탈되었다. 우치스타로스타(지역지도자)가 보이보우드(군사지도자)에게 보낸 서한을 보면 상점과 농장들의 재산을 강탈당하지 않도록 주의하라고 경고하고 있으며, 자레세, 스타리올레후프, 펠리크신, 후타스클라나의 농민들에 대한 재산 강탈은 대개 강간이 수반되었고 와기에으니키에서는 강간살인이 일어났다. 중무장한 약탈자들은 자동차, 마차, 심지어 열차까지 강도했다. 이 스타로스타는 폴란드 당국에 보내는 또다른 서한에서 강간과 약탈로 인해 폴란드 민중들이 공포에 질려 있고 소련의 지배에 대한 증오를 야기하고 있다고 쓰고 있다.[1][4][5]

1944년에서 1947년 사이의 폴란드인 강간 피해자 수는 정확하게 추산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피해자 수 집계에 어려움을 더하는 가장 큰 요소는 피해자들의 인종적 구성에 있다. 대체로 소련 병사들은 독일어를 구사하는 여성들에게 슬라브계 여성들보다 더욱 가혹했다. Ostrowska와 Zaremba에 따르면 순수 폴란드계 여성만 따져도 강간 피해자가 100,000 명에 이르거나 초과할 수 있지만, 이는 아직 어림짐작의 영역으로 남아 있다.[3]

각주[편집]

  1. Janusz Wróbel,* "Wyzwoliciele czy okupanci? Żołnierze sowieccy w Łódzkiem 1945–1946." (PDF, 1.48 MB) Biuletyn Instytutu Pamięci Narodowej 2002, nr 7. Quote in Polish: "Poza jednostkowymi aktami gwałtów, zdarzały się ekscesy na skalę masową."
    Dr Janusz Wróbel is a research scientist with the Institute of National Remembrance, author of scholarly monographs about Soviet deportations and postwar repatriation of Poles, including Uchodźcy polscy ze Związku Sowieckiego 1942–1950, Łódź, 2003, Na rozdrożu historii. Repatriacja obywateli polskich z Zachodu w latach 1945–1949, Łódź 2009, 716 pages, and many seminars.[1]
  2. Katherine R. Jolluck, "The Nation's Pain and Women's Shame." (In) Nancy Meriwether Wingfield, Maria Bucur (2006). 《Gender and war in twentieth-century Eastern Europe》. Indiana University Press. ISBN 0-253-34731-9. 
    Dr. Katherine R. Jolluck of Stanford University is the author of Exile and Identity: Polish Women in the Soviet Union during WWII (2002), and Gulag Voices: Oral Histories of Soviet Incarceration and Exile (2011), see inauthor:"Katherine R. Jolluck" in Google Books.
  3. Joanna Ostrowska, Marcin Zaremba (2009년 3월 7일). "Kobieca gehenna" (The women's ordeal)”. 《No 10 (2695)》 (폴란드어). Polityka. 64–66쪽. 2011년 4월 21일에 확인함.  
    Dr. Marcin Zaremba of Polish Academy of Sciences, the co-author of the article cited above – is a historian from Warsaw University Department of History Institute of 20th Century History (cited 196 times in Google scholar). Zaremba published a number of scholarly monographs, among them: Komunizm, legitymizacja, nacjonalizm (426 pages),[2] Marzec 1968 (274 pages), Dzień po dniu w raportach SB (274 pages), Immobilienwirtschaft (German, 359 pages), see inauthor:"Marcin Zaremba" in Google Books.
    Joanna Ostrowska of Warsaw, Poland, is a lecturer at Departments of Gender Studies at two universities: the Jagiellonian University of Kraków, the University of Warsaw as well as, at the Polish Academy of Sciences. She is the author of scholarly works on the subject of mass rape and forced prostitution in Poland in the Second World War (i.e. "Prostytucja jako praca przymusowa w czasie II Wojny Światowej. Próba odtabuizowania zjawiska," "Wielkie przemilczanie. Prostytucja w obozach koncentracyjnych," etc.), a recipient of Socrates-Erasmus research grant from Humboldt Universitat zu Berlin, and a historian associated with Krytyka Polityczna.
  4. Grzegorz Baziur, OBEP IPN Kraków (2002). “Armia Czerwona na Pomorzu Gdańskim 1945–1947 (Red Army in Gdańsk Pomerania 1945–1947)”. Biuletyn Instytutu Pamięci Narodowej (Institute of National Remembrance Bulletin) 7: 35–38. 
  5. Mariusz Lesław Krogulski (2001). 《Okupacja w imię sojuszu. Armia Radziecka w Polsce 1944 – 1955 (Occupation in the Name of Alliance. Red Army in Poland 1944 – 1955)》. Poland: Wydawnictwo Von Borowiecky. 273쪽. ISBN 83-87689-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