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발지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유발지진(誘発地震, Remotely triggered earthquakes)은 거대지진의 영향으로 진원역 바깥 멀리 떨어진 지역에 단층을 자극하는 등 지진을 유발시켜 마치 여진처럼 보이는 지진이 일어나는 현상이다. 다른말도 영향지진, 광의적 여진, 연쇄지진이라고도 하며 특히 해구형지진이 유발시킨 활당층형 지진을 유발지진이라 한다. 또한, 본진에서 멀리 떨어진 지역에 일어난 여진같이 보이는 지진 전부를 유발지진이라 부르기도 한다.

발생 원인[편집]

유발지진은 보통 거대한 해구형지진이 일어난 후 일반적인 여진과는 달리 본진이 일어난 진앙지 이외의 장소에서 일어난 대륙판 내(활단층형 지진)이나 해양판 내 또는 기타 해구형지진을 의미한다. 판 경계에서 일어난 거대한 해구형지진 발생 후 일어난 대규모 지각변동으로 광범위한 지역에 영향을 미쳐 판 내부 활단층이나 판 경계 지역의 응력에 급격한 변화가 일어나 유발지진이 일어나는 것으로 추정된다.[1] 지진 규모 M9 이상의 2011년 도호쿠 지방 태평양 해역 지진이나 2004년 인도양 지진해일 이후에 주변 지역에서 대규모 유발지진이 일어난 사례가 있다.

해구형지진 외에도, 거대한 대륙판 내 지진(활단층의 직하형지진) 이후에도 다른 지역에 지진을 유발시킬 수 있다. 1992년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일어난 3개 단층이 한꺼번에 연동[2]되어 일어난 지진인 1992년 랜더스 지진[3][4]의 경우에도 지진 3시간 후 약 40km 떨어진 곳에서 규모 M6.4의 큰 지진이 일어났으며 유발지진의 중요성에 대해 인식하게 된 첫 지진 중 하나이다.[5][6][7][8] 2016년 일본 구마모토현에서 일어난 2016년 구마모토 지진의 경우에도 규모 M6.5의 전진과 규모 M7.3의 본진이 구마모토 지방의 후타가와·히나구 단층대 뿐 아니라 동북쪽 아소시 지방 및 그 인근의 벳푸-하네야마 단층대도 자극시켜 규슈 북부 광범위한 지역에서 지진활동이 활발해졌다.[5][6][9]

위와 같은 일반적인 유발지진과 다르게 거대지진의 지진동이 특정 지역에 닿으면서 함께 퍼진 장주기 지진동(표면파)의 영향으로 특정 단층에 지진이 유발할 수 있다. 위의 도호쿠 지방 태평양 해역 지진의 경우에도 지진의 흔들림이 가나가와현 하코네정에 도달한 직후 지진동의 영향으로 국지적인 지진이 수 차례 일어났다.[10] 하코네정의 경우에는 본진의 흔들림이 계속되던 그 순간 지진의 흔들림이 하코네산의 단층을 자극시켜 M3.8-4.2의 지진이 4차례 연달아 일어났다는 것이 밝혀졌다.[11][12]

이 외에도 1854년 일본에서 안세이 도카이 지진이 일어난 지 32시간 후 안세이 난카이 지진이 일어나고, 1944년 쇼와 도난카이 지진이 일어난 지 2년 후 쇼와 난카이 지진이 일어나는 것 같이 시간을 두고 일어나는 연동형지진도 겉보기에 "거대지진으로 인해 유발된 유발지진"이라는 의미로 유발지진으로 보이기도 하기 때문에 연동형지진과 유발지진의 구분은 첫 지진의 진원지와 이후 일어난 진원지가 서로 겹치는지 등의 여부로 따진다. 하지만 이런 예에서는 시간 간격이 너무 떨어져 있기도 하며 여진인지 유발지진인지 구분하기도 어렵기 때문에[13] 보통의 경우에는 원 지진의 진앙지와 떨어진 곳에서 거대지진이 유발시킨 지진인 것으로 추정되는 지진만을 유발지진이라고 말한다.

더 보기[편집]

각주[편집]

  1. 日本列島陸域における誘発地震活動について Archived [날짜 없음], - Archive.is(名古屋大学大学院環境学研究科)
  2. 古地震学からみた陸上活断層による連動型地震(産業技術総合研究所)
  3. Sébastien Leprince; François Ayoub; Yann Klinger; Jean-Philippe Avouac (July 2007). 《Co-Registration of Optically Sensed Images and Correlation (COSI-Corr): an Operational Methodology for Ground Deformation Measurements》 (PDF). 《Geoscience and Remote Sensing Symposium, 2007. IGARSS 2007.》 (IEEE International). 1943–1946쪽. ISBN 978-1-4244-1211-2. doi:10.1109/IGARSS.2007.4423207. 
  4. “Landers Earthquake”. 《Southern California Earthquake Data Center》. 2007년 10월 25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7년 11월 4일에 확인함. 
  5. 連続する地震 東の活断層や南海トラフへの影響は(朝日新聞デジタル 2016年4月16日)
  6. 熊本地震「連鎖」に3つの可能性 前震で地下の力変化 2断層帯、実は一体 ひずみ蓄積し余震誘発(日本経済新聞 2016年5月2日)
  7. 地球:地震が遠くの微小地震を誘発する仕組み(Nature ハイライト / Nature 437, 7060 / 2005年10月6日)
  8. 共役断層はアメリカにも(「大陸は何故あるの?」 2015年12月1日)
  9. 熊本地震、次々誘発か 大分へ震源移動、専門家の見解は(朝日新聞デジタル 2016年4月17日)
  10. 東日本大震災:本震直後に箱根で誘発地震4回、揺れ増幅し強羅は震度6弱、温地研が地震波解析/神奈川 Archived 2011년 7월 20일 - 웨이백 머신(神奈川新聞〈カナロコ〉 2011年7月18日)
  11. “東日本大震災:本震直後に箱根で誘発地震4回、揺れ増幅し強羅は震度6弱、温地研が地震波解析/神奈川” (일본어). 카나로코 뉴스. 2011년 7월 18일. 2011년 7월 20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7년 7월 17일에 확인함. 
  12. “東北地方太平洋沖地震により誘発された箱根火山の地震活動 (MIS036-P100)” (PDF) (일본어). 日本地球惑星科学連合 2011年度連合大会. 2011년 5월 26일. 2012년 5월 15일에 보존된 문서 (PDF). 2017년 7월 17일에 확인함. 
  13. 阪神淡路大震災との関連「現時点で何ともいえない」「1週間、震度5の余震警戒を」 気象庁会見 Archived 2013년 4월 13일 - 웨이백 머신(産経ニュース 2013年4月13日、2013年4月15日閲覧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