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애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신라 민애왕
新羅 閔哀王
지위
신라의 제44대 국왕
재위 838년~839년
전임자 희강왕
후임자 신무왕
부왕 김충공(金忠恭)
이름
김명(金明)
신상정보
부친 김충공(金忠恭)
모친 귀보부인(貴寶夫人)
배우자 윤용왕후 김씨(允容王后金氏)

민애왕(閔哀王[1],817년[2]~839년 음력 1월 23일, 재위 : 838년~839년)은 신라의 제44대 왕이다. 성은 (金)이고, 이름은 명(明)이다. 아버지는 원성왕의 손자인 김충공(金忠恭, 선강대왕宣康大王으로 추존)이고 어머니는 귀보부인(貴寶夫人, 선의태후宣懿太后로 추존)이며, 왕비는 각간 영공(永公)의 딸인 윤용왕후 김씨(允容王后 金氏) 이다.

생애[편집]

출생연도[편집]

현존하는 역사서에는 민애왕의 출생연도가 기록되어 있지 않지만 대구 동화사 비로암 삼층석탑에서 발견된 민애대왕석탑사리호(敏哀大王石塔舍利壺, 보물 제741호, 동국대학교박물관 소장)에 새겨진 기록에 의하면 23세에 사망하였다. 민애대왕석탑사리호는 863년(경문왕 3년) 경문왕이 민애왕의 명복을 기원하며 제작하였다.[3]

國王奉爲 敏哀大王追崇 福業造石塔記 (중략) 伏以 敏哀大王諱肌 宣康大王之長子 今上之老舅 以開成己未之年太蔟之月下旬有三日 奄弃蒼生春秋二十三 葬▨星霜二紀▨▨▨▨▨惠▨▨▨▨▨至欲崇蓮坮之業於▨桐藪願堂之前創立石塔 (중략) 時咸通四年歲在癸未無射月十日記 (중략)

국왕은 삼가 민애대왕을 위하여 복업을 추숭하고자 석탑을 조성하고 기록한다. ··· (중략) 엎드려 생각컨대 민애대왕의 휘는 肌이며[주 1] 선강대왕의 맏아들로 금상(今上, 경문왕)의 노구(老舅, 아버지의 외삼촌)이다. 개성(開成)[4] 기미(己未, 839년) 정월 23일 창생을 버리니 춘추 23세였다. 장례 ▨▨ 치른 후 2기(二紀, 24년) ▨▨▨▨▨ 혜(惠)▨▨▨▨▨ 연화 대좌의 업을 숭앙하고자 하여 ▨ 동수(桐藪)의 원당(願堂) 앞에 석탑을 세우니··· (중략) ··· 함통(咸通)[5] 4년(863년) 9월 10일에 기록하다. ··· (중략)

즉위 전[편집]

835년(흥덕왕 10년) 2월 김균정(金均貞)이 상대등으로 취임하고 그의 아들 김우징(金祐徵, 제45대 신무왕)이 시중에서 물러나면서, 당시 대아찬이었던 김명(金明, 민애왕)이 시중에 임명 되었다. 흥덕왕이 후사를 남기지 못하고 붕어하자, 김균정과 그의 조카 김제륭(金悌隆, 제43대 희강왕) 사이에 왕위 계승을 둘러싼 내란이 발생하였다.[6] 민애왕의 누이 2명이 각각 김균정과 김제륭과 혼인하였으므로 민애왕에게는 김균정과 김제륭이 모두 매형이 된다.[주 2]

836년 아찬 이홍(利弘), 아찬 배훤백(裴萱伯) 등과 함께 제륭을 지지하여 왕으로 옹립하였다.

837년(희강왕 2년) 봄 정월, 상대등에 임명되었다,

838년(희강왕 3년) 봄 정월, 시중 이홍(利弘) 등과 반란을 일으켜 희강왕의 측근들을 죽이고 왕을 핍박하여 궁중에서 목을 매어 자살하게 하고 왕위에 올랐다.[7]

즉위 후[편집]

838년 이찬 김귀(金貴)를 상대등으로 삼고, 아찬 헌숭(憲崇)을 시중으로 삼았다. 2월, 김우징청해진으로 들어가 장보고에게 의탁하며 아버지의 원수를 갚기 위해 병사를 요청하여군사를 지원받았다. 겨울 12월, 이 중 김양(金陽)이 평동장군이 되어 군대를 거느리고 무주(武州) 철야현(鐵冶縣)에 도착하였다. 왕은 대감 김민주(金敏周)에게 군사를 내어 맞아 싸우게 하였다. 김양이 낙금과 이순행을 시켜 기마병 3천으로 돌격하게 하였는데, 적을 거의 모두 살상하였다.

839년(민애왕 2년) 봄 윤 정월, 김양의 군사가 밤낮으로 행군하여 19일에 달벌(達伐, 대구)의 언덕에 당도하였다. 왕은 김양의 군사가 도달하였다는 소식을 듣고, 이찬 대흔(大昕)과 대아찬 윤린(允璘)ㆍ의훈(嶷勛) 등에게 병사를 거느리고 그들을 막도록 하였다. 김양의 군사가 또 한 차례 싸움에 크게 이겨서, 왕의 군사 중에는 죽은 자가 절반이 넘었다. 이때 왕이 서쪽 교외의 큰 나무 밑에 있었는데, 측근들이 모두 흩어지고 혼자 서서 어찌 할 바를 모르다가 월유택(月遊宅) 안으로 도망하였으나, 병사들이 찾아내어 죽였다. 여러 신하들이 예를 갖추어 장사 지내고, 시호를 민애(閔哀)라 하였다.[7]

민애왕의 사망 날짜와 관련하여 《삼국유사》 왕력(王歷)에는 1월 22일, 민애대왕석탑사리호(敏哀大王石塔舍利壺)의 명문에는 1월 23일에 사망하였다고 기록되어 있다.

가계[편집]

삼국유사》 왕력(王歷)에는 민애왕의 아버지 김충공과 어머니 귀보부인은 모두 원성왕의 손자인 혜충태자 인겸의 자식이라고 기록하고 있으며 남매끼리의 근친혼에 해당한다.[8]

  • 증조부 : 제38대 원성왕(元聖王, ? ~ 798년)
  • 조부-외조부 : 혜충태자 인겸(惠忠太子 仁謙, ? ~ 791년) - 원성왕의 장자. 소성왕에 의해 혜충대왕(惠忠大王)으로 추존.
    • 아버지 : 김충공(金忠恭, ? ~ 835년) - 선강대왕(宣康大王)으로 추존.
    • 어머니 : 귀보부인[9] 김씨(貴寶夫人金氏, 생몰년 미상) - 선의태후(宣懿太后)로 추존. 《삼국사기》에는 박씨(朴氏)로 기록되어 있다.[7]
      • 누이 : 문목부인 김씨(文穆夫人金氏) - 희강왕의 왕비이며 경문왕의 할머니.
      • 누이 : 조명부인 김씨(照明夫人金氏) - 김균정의 부인이며 헌안왕의 어머니.
    • 왕후 : 윤용왕후 김씨(允容王后 金氏, 생몰년 미상) - 각간(角干) 영공(永公)의 딸.

민애왕이 등장한 작품[편집]

참고[편집]

각주[편집]

  1. 또는 敏哀王 이라고도 한다. 《삼국유사》 제1권(三國遺事 卷第一) 왕력(王歷) 및 민애대왕석탑사리호기(敏哀大王石塔舍利壺記)〉
  2. 한국금석문 종합영상정보시스템 민애대왕석탑사리호기(敏哀大王石塔舍利壺記)〉
  3. “한국고대금석문자료집 〈민애대왕석탑사리합기(閔哀王石塔 舍利盒記)〉”. 2017년 2월 2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4. 당나라 문종의 연호. 836년부터 840년까지 사용되었다.
  5. 당나라 의종의 연호. 860년부터 874년까지 사용되었다.
  6. 동국통감》 권11 신라기(東國通鑑 卷11 新羅紀)
  7. 삼국사기》 제10권 신라본기 제10(三國史記 卷第十 新羅本紀 第十)
  8. 삼국유사》 제1권(三國遺事 卷第一) 왕력(王歷) 父忠恭角干 追封宣康大王 母追封惠忠王之女 貴巴夫人 諡宣懿皇后 "아버지는 충공 각간으로 선강대왕으로 추봉되었으며, 어머니는 추봉된 혜충왕의 딸인 귀파부인으로 시호는 선의황후이다."
  9. 삼국유사》 제1권(三國遺事 卷第一) 왕력(王歷)에는 귀파부인(貴巴夫人)으로 기록되어 있다.

주해

  1. 경문왕의 아버지인 계명(啓明)의 '명(明)'자를 피휘(避諱)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출전 : 동화사적비명병서(桐華寺跡碑銘幷序), 『譯註 韓國古代金石文』Ⅲ(1992) - 김남윤
  2. 희강왕(김제륭)비 문목부인, 김균정의 아내인 조명부인, 민애왕은 모두 충공의 자식들로 남매이다.
전 대
희강왕
제44대 신라 국왕
838년 - 839년
후 대
신무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