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대전일보(大田日報)는 대한민국 충청권의 일간신문으로 충청투데이중도일보와 함께 대전지역의 3대 신문 중의 하나이다.[1] 1950년 8월 전시속보를 시작으로 창간되었다. 현재 남재두가 회장을, 남상현이 대표이사겸 사장을 맡고 있다.

역사[편집]

대전일보 창간호(1950년 10월 3일자)

대전일보는 1950년 전시 특보판으로 발행을 시작하였다. 1965년과 1968년 반국가단체 찬양고무와 반공법위반 혐의로 기자들이 구속되는 필화사건을 겪었다. 1975년 5월에는 대한민국 언론 최초로 국세청 본청 특수조사국의 세무조사를 받기도 하였다. 1973년 옛 중도일보를 인수하여 통합하였다.[2]

1963년 남정섭 회장이 주식을 매수하여 경영권을 확보한 후 아들 남재두, 손자 남정호로 경영권이 승계되고 있다.[3] 현재 사장은 남재두 전사장의 셋째 딸 남상현이다.

연보[편집]

  • 1950. 08. 27 전시속보판 발간
  • 1950. 10. 03 초대 임지호사장 취임
  • 1950. 11. 11 공보부 정식등록 타블로이드 2면 발행
  • 1951. 09. 12 주식회사 대전일보사 출범
  • 1952. 09. 01 타블로이드 배판 2면 발행
  • 1959. 11. 01 소년 대전일보판 발행
  • 1963. 01. 24 제6대 남정섭사장 취임,현대식 고속윤전기 마리노니 설치 주 26면 발행
  • 1965. 03. 05 김정욱 편집부장 필화사건
  • 1965. 10. 03 지령 5000호 발행
  • 1968. 07. 15 이지영기자 반공법관련 필화사건
  • 1969. 02. 10 IKEGAI 고속색도(5색도)윤전기 도입
  • 1970. 03. 01 주 36면증면 발행
  • 1970. 04. 24 첫 컬러판 발행
  • 1970. 12. 02 춘추클럽(대전일보, 영남일보, 강원일보, 국제신문, 전남매일)창립
  • 1973. 05. 25 중도일보 매수통합 후 충남일보(忠南日報)로 제호 변경
  • 1974. 11. 01 매일 8면(주48면) 발행
  • 1975. 05. 01 국세청 본청 세무사찰
  • 1976. 07. 05 남정섭회장 취임. 제 7대 남재두사장 취임
  • 1978. 01. 01 대전일보로 제호 환원
  • 1988. 04. 01 매일 16면으로 증면
  • 1989. 08. 07 48면(칼라12면, 흑백 36면) 최신 고속컬러오프세트 윤전기 도입
  • 1990. 07. 27 전면 CTS로 신문제작
  • 1996. 03. 01 매일 28면으로 증면
  • 1996. 10. 01 제호 한글 대전일보로 변경, 가로쓰기 전지면 확대
  • 1996. 12. 16 조간체제로 전환
  • 2000. 05. 11 인터넷 뉴스전문 사이트 '이 타임스 넷' 창립(주주사)
  • 2004. 01. 26 자매지 대전플러스 창간
  • 2004. 06. 11 남재두 회장 취임
  • 2008. 03. 25 제 14대 신수용 사장 취임 [4]
  • 2011. 04. 04 제 15대 남상현 사장 취임 [4]

문화행사[편집]

대전일보는 충청권의 영향력 있는 언론으로 지역의 다양한 문화행사를 후원하고 있다.

각주[편집]

함께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