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궁내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궁내청 청사

궁내청(宮內廳, 일본어: 宮内庁 구나이초[*], Imperial Household Agency)은 황실에 관계된 사무나 일본 천황국사행위 중 외국 대사의 접수나 의례에 관한 사무 및 옥새국새의 보관을 관장하는 내각부 소속의 일본의 행정기관이다. 1869년에 궁내성을 설치하였으나 제2차 세계 대전이 끝나고 1947년일본국 헌법이 시행되면서 궁내부가 되었다가, 1949년궁내청으로 개칭하였다.

조직[편집]

궁내청 장관은 인증직으로, 내각총리대신이 임명하고 일본 천황이 인증한다.

궁내청 장관과 차장의 밑으로 장관관방과 3직·2부·2시설 등의 기관과 1지방지분부국(地方支分部局)이 있다. 시종직 및 동궁직은 각각 일본 천황 일가와 황태자 일가를 돌보는 특성상, 황위계승이 있을 때에는 동궁직의 직원이 새로 즉위한 천황과 황후를 따라 시종직으로 옮겨가고, 시종직의 대부분은 동궁직으로 옮기는 형태로 서로 바뀐다.

  • 장관관방
  • 3직
    • 시종직
    • 동궁직
    • 식부직
  • 2부
    • 서릉부
    • 관리부
  • 2시설
  • 지방지분부국
    • 교토사무소(교토 시) - 국유재산인 교토 어소(京都御所), 센토 어소(仙洞御所), 가쓰라 이궁(桂離宮), 슈가쿠인 이궁(修学院離宮)과 모모야마 능묘감구(桃山陵墓監区), 쓰키노와 능묘감구(月輪陵墓監区), 우네비 능묘감구(畝傍陵墓監区), 후루이치 능묘감구(古市陵墓監区)가 담당하는 각각의 긴키 지방의 천황릉이나 황족의 묘를 관리한다.

청사[편집]

1935년에 준공 되어 문패 등은 없으며, 도쿄 대공습으로 메이지 궁전이 소실되고나서 1969년 지금의 고쿄 궁전이 완공되어 이용되기 시작될때까지는 청사 3층을 가궁(假宮)으로도 이용하였다. 고쿄가 위치한 도쿄 도 지요다 구 1번1에 위치하고 있다.

바깥 고리[편집]

일본의 국기 일본의 행정기관 총리·내각의 문장
내각
내각관방 내각법제국 안전보장회의 인사원 내각부 ( 궁내청 | 공정거래위원회 | 국가공안위원회·경찰청 | 금융청 | 소비자청 )
총무성 법무성 외무성 재무성 문부과학성 후생노동성 농림수산성 경제산업성 국토교통성 환경성 방위성 
회계검사원 (헌법상의 독립기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