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러와 테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찰스 다윈의 《인간과 동물의 감정》에 수록된 그림 20(좌, "테러")과 그림 21(우, "호러")

호러(horror)와 테러(terror)는 고딕 문학에 있어 서로 구분되는 심리적 개념으로서 존재한다.[1] 테러란 앞으로 무시무시한 경험을 하게 될 것을 예상함으로 인해 발생하는 두려움의 감정이다. 이에 반해 호러란 무언가 공포스러운 것을 보거나, 듣거나, 경험했을 때 발생하는 혐오감으로서, 무언가 끔찍한 것을 인지했거나 매우 불쾌한 무언가를 경험하고 나서 발생하는 감정이다. 달리 말해, 호러는 충격과 공포(소위 겁을 먹는)와 관계가 깊으며, 테러는 불안과 우려와 관계가 깊다고 할 수 있다.[2] 또한 테러와 혐오가 복합된 것이 호러라고 하기도 한다.

각주[편집]

  1. Radcliffe 1826; Varma 1966; Crawford 1986: 101-3; Bruhm 1994: 37; Wright 2007: 35-56.
  2. Varma 1966

참고 자료[편집]

  • Steven Bruhm (1994) Gothic Bodies: The Politics of Pain in Romantic Fiction. Philadelphia: University of Pennsylvania Press.
  • Gary Crawford (1986) "Criticism" in J. Sullivan (ed) The Penguin Encyclopedia of Horror and the Supernatural.
  • Ann Radcliffe (1826) "On the Supernatural in Poetry" in The New Monthly Magazine 7, 1826, pp 145–52.
  • Devendra Varma (1966) The Gothic Flame. New York: Russell and Russell.
  • Gina Wisker (2005) Horror Fiction: An Introduction. New York: Continuum.
  • Angela Wright (2007) Gothic Fiction. Basingstoke: Palgrave.
  • Julian Hanich (2010) Cinematic Emotion in Horror Films and Thrillers. The Aesthetic Paradox of Pleasurable Fear. New York: Routled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