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혜총(惠聰 혹은 惠聰, 일본어: 惠聰 에소[*], ? ~ ?)은 백제 위덕왕 때의 승려이다.

588년(백제 위덕왕 35) 영근(令斤), 혜식(惠寔) 등과 함께 석가의 유골인 불사리를 가지고 에 다녀왔다. 이어, 595년(위덕왕 42년)에 다시 에 건너가 고구려 승려 혜자와 함께 삼보(三寶)의 동량(棟梁)이 되었고, 호코지(法興寺)에 머물면서 일본 불교 발전을 위해 많은 공을 세웠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