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의 성행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성행위(sexual activity)는 성교, 애무, 구애, 자위행위 등을 포함한 개념이다. 즐거움을 주고 유대감을 증진시키지만 성병의 위험이 있다

여성
Vagina und Vulva Bild.jpg
여성의 질 입구


선물임

체위[편집]

정상위[편집]

정상위

가장 널리 쓰이는 체위이다. 여성이 아래에 누워 다리를 벌리고 남성이 위에서 덮치는 자세로 여성의 성기에 자신의 성기를 삽입한다. 그리고 피스톤 운동을 한다. 두 사람이 정면으로 마주 보는 자세에서 행해지는 체위 중 가장 일반적으로 행해지는 체위이다.[1] 성기 결합 부분의 밀착으로 인한 삽입감과 전신의 접촉감을 얻을 수 있다.

기승위[편집]

기승위

역상위, 여성상위, 카우걸이라고도 불린다. 남성이 누워있고 여성이 누워있는 남성의 위에 앉아서 남성의 성기를 직접 삽입하여 성교를 하는 체위이다. 일반적으로 입을 맞추거나 쓰다듬기 그리고 끌어안기 등과 병행된다. 이 경우 여성이 많은 부분을 주도하여 진행하며, 여성이 오르가즘을 느낄 수 있는 정도를 조절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 체위는 옆에서 보면 자 모양으로, 아래에 남성이, 위에 여성이 앉아 직접 몸을 위아래로 움직인다. 정상위와 전좌위에서 변형가능한 체위이다. 일부 종교적인 성향의 국가에선 금기시 되는 체위이다.

후배위[편집]

후배위

동물이 교미할 때 사용하는 체위와 흡사하다. 여성은 엎드려서 두 팔과 두 다리로 몸을 지탱하고, 남성은 여성의 배후에서 무릎을 꿇고 성기를 삽입하여 피스톤 운동을 한다. 이 체위는 시각적인 성적 충동과 성기의 마찰감을 가져오며 삽입 정도가 보통의 체위에 비하여 더욱 깊다.

측위[편집]

정상위, 후배위의 변형. 하지만 후배위의 변형에 가깝다. 남녀가 옆으로 같은 방향으로 누운 상태에서 남성이 뒤에서 자신의 성기를 여성 성기에 삽입하는 체위이다. 깊은 삽입은 어렵지만, 남성의 허리에 부담이 적다.

굴곡위[편집]

굴곡위

정상위의 변형. 새우처럼 또는 폴더형처럼 몸을 굴곡시킨 여성의 위에서 남성이 체중을 걸면서 성기 결합을 하는 체위이다. 여성과의 결합 부분은 남성의 체중이 많이 전달되기 때문에 깊은 삽입이 가능하다.

신장위[편집]

정상위의 변형. 여성이 아래에서 반듯하게 누워 양 다리를 닫듯이 뻗고 남성이 위에서 양 다리를 여성의 닫혀진 양 다리의 좌우에 두고 성기 결합을 한다. 이 체위에서는 여성의 다리가 닫혀 있기 때문에 깊은 삽입은 되지 않는다. 하지만, 음경과 질 사이에서 깊은 마찰이 생겨 쾌감을 얻을 수 있다. 또한 여성에게 별로 부담이 걸리지 않기 때문에 임신 시 체위에 적합하다. 반면 남성은 여성의 복부에 압박을 회피하고 태아에 영향이 생기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교차위[편집]

교차위

남녀간 또는 여성간 다리를 교차시켜, 서로의 다리 사이를 밀착시켜 서로의 성기를 결합시키거나 밀착시킨다. 남녀가 체위를 할 경우, 질의 방향과 페니스의 방향이 벗어난 결합이기 때문에 질벽의 마찰이 강하다. 단, 남성의 음경이 뒤로 젖혀 무리한 힘이 가해지기 때문에 주의할 필요가 있다.

좌위[편집]

남녀가 앉은 자세로 성기 결합을 하는 체위이다. 이 체위는 다시 대면좌위와 후면좌위의 2종류로 나뉜다.

입위[편집]

입위

남녀가 선 자세로 성기 결합을 하는 체위이다. 이 체위는 다시 남녀가 마주하는 대면입위와 후면입위의 2종류로 나뉜다.

구강성교 체위[편집]

Édouard-Henri Avril (23).jpg

일반적으로는 애무를 통해 차분하게 여성의 성감을 높이고, 그 후 정중한 전희로 강하게 여성의 성감을 높인 후에 성교를 행하게 되는데, 이 전희에서 중요한 과정이 되고 있는 것이 여성의 성기를 남성의 구강으로 애무하는 커닐링구스 (구강 성교)이다. 커닐링구스는 여성의 질 수축을 활발하게 해서 임신 가능성을 훨씬 높이는 것으로도 알려져 있다. 커닐링구스는 일반적으로 인간의 성행위의 범주에 포함되지만, 경우에 따라 성교의 범주에 포함시키는 경우도 있으며 이에 따라 다양한 체위가 시도될 수 있다.


각주[편집]

  1. The Perfumed Garden of Sensual Delight, Muhammad ibn Muhammad al-Nafzawi, translated by Jim Coville, 1999, Kegan Paul International, ISBN 0-7103-0644-X, 82 p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