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수 분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감수 분열(減數 分裂, Meiosis)은 생식세포를 만들기 위한 진핵생물세포 분열 형태 중 하나이다.

난세포가 정자와 합체하여 만든 새로운 개체인 세포의 염색체수는 생식 세포의 염색체수의 두 배가 된다. 그런데 생물의 염색체수는 종류에 따라 일정하며, 어미와 자식 사이에 차이가 없다. 이것은 어미의 몸에 생식 세포가 생길 때 미리 염색체수가 반감하는 분열이 일어나기 때문이다. 식물의 감수 분열은 종자식물의 꽃가루와 배낭 세포가 생길 때, 포자식물의 배우자 형성 때 그리고 포자 형성 때 등에 일어나고. 동물은 암컷의 난자와 수컷의 정자가 형성될 때 일어난다.

체세포염색체수는 생식 세포의 염색체수의 두 배로, 같은 염색체가 쌍을 이루어 상동 염색체가 된다. 세포의 염색체수를 핵상이라 하며, 감수 분열이 일어나기 전의 핵상을 복상(n=2), 감수 분열 후의 핵상을 단상(n=1)이라 한다.

감수분열의 과정[편집]

감수분열은 감수 1분열과 감수 2분열로 나뉜다. 이 두 감수분열이 끝나면 생식에 적합한 상태인 합플로이드, 반수체 상태로 된다.

감수분열은 감수 1분열, 감수 2분열로 나뉜다. 각각의 분열은 모두 전기, 중기, 후기, 말기의 과정을 거치고, 간기는 감수 1분열 과정에서만 나타난다.

-감수 1분열-

간기: 핵 안에 들어있는 DNA가 복제되어 2배로 증가하며 세포 분열에 필요한 물질들이 합성됨.

전기: 염색사가 응축되 모양과 크기가 같은 상동 염색체가 쌍을 이루어 2가 염색체를 형성함. 교차가 일어나기도 하는 시기

중기: 세포의 중앙(적도면)에 2가 염색체가 배열. 방추사와 연결

후기: 상동 염색체가 분리되어 방추사에 의해 핵의 양극으로 이동함.

말기: 핵막이 형성되고 방추사가 사라진다. 또한 세포질 분열이 일어나 염색체 수가 반감되어 2개의 딸세포가 형성된다.

-감수 2분열-

전기: 핵막이 사라지며 세포는 상동 염색체 쌍 중 하나만 가지게 됨.

중기: 염색체가 중앙에 배열되고 방추사가 연결되어있다.

후기: 방추사에 의해 염색 분체가 분리되어 양극으로 이동한다.

말기: 염색 분체가 양극에 모이면 각각 핵막과 인이 만들어져 4개의 딸세포가 형성한다.

체세포 분열과의 차이점[편집]

감수 분열은 상동 염색체가 접착하여 2가 염색체를 만들지만, 체세포 분열은 만들지 않는다. 또 감수 분열의 결과 생긴 네 개 세포의 핵상은 n이지만, 체세포 분열에서는 두 개의 딸세포가 생겨 그것이 2n이다. 감수 분열 전에 2가 염색체가 만들어질 때 상동 염색체의 각각에 종렬이 생긴다. 종렬에 의해 생긴 염체를 염색 분체라고 한다. 따라서 2가 염색체는 네 개의 염색 분체로 되어 있다.

같이 보기[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