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수 분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감수 분열(減數 分裂, 영어: Meiosis)은 생식세포를 만들기 위한 진핵생물세포 분열 형태 중 하나이다.

난세포가 정자와 합체하여 만든 새로운 개체인 세포의 염색체수는 생식 세포의 염색체수의 두 배가 된다. 그런데 생물의 염색체수는 종류에 따라 일정하며, 어미와 자식 사이에 차이가 없다. 이것은 어미의 몸에 생식 세포가 생길 때 미리 염색체수가 반감하는 분열이 일어나기 때문이다. 식물의 감수 분열은 종자식물의 꽃가루와 배낭 세포가 생길 때, 포자식물의 배우자 형성 때 그리고 포자 형성 때 등에 일어나고. 동물은 암컷의 난자와 수컷의 정자가 형성될 때 일어난다.

체세포염색체수는 생식 세포의 염색체수의 두 배로, 같은 염색체가 쌍을 이루어 상동 염색체가 된다. 세포의 염색체수를 핵상이라 하며, 감수 분열이 일어나기 전의 핵상을 복상(n=2), 감수 분열 후의 핵상을 단상(n=1)이라 한다.

감수 분열의 과정[편집]

감수 분열은 감수 1분열과 감수 2분열로 나뉜다. 이 두 감수 분열이 끝나면 생식에 적합한 상태인 합플로이드, 반수체 상태로 된다.

감수 분열은 감수 1분열, 감수 2분열로 나뉜다. 각각의 분열은 모두 전기, 중기, 후기, 말기의 과정을 거치고, 간기는 감수 1분열 과정에서만 나타난다.

감수 1분열
  • 간기: 핵 안에 들어있는 DNA가 복제되어 2배로 증가하며 세포 분열에 필요한 물질들이 합성됨.
  • 전기: 염색사가 응축되어 모양과 크기가 같은 상동 염색체가 쌍을 이루어 2가 염색체를 형성함. 교차가 일어나기도 하는 시기
  • 중기: 세포의 중앙(적도면)에 2가 염색체가 배열. 방추사와 연결
  • 후기: 상동 염색체가 분리되어 방추사에 의해 핵의 양극으로 이동함.
  • 말기: 핵막이 형성되고 방추사가 사라진다. 또한 세포질 분열이 일어나 염색체 수가 반감되어 2개의 딸세포가 형성된다.
감수 2분열
  • 전기: 핵막이 사라지며 세포는 상동 염색체 쌍 중 하나만 가지게 됨.
  • 중기: 염색체가 중앙에 배열되고 방추사가 연결되어있다.
  • 후기: 방추사에 의해 염색 분체가 분리되어 양극으로 이동한다.
  • 말기: 염색 분체가 양극에 모이면 각각 핵막과 인이 만들어져 4개의 딸세포가 형성된다.

체세포 분열과의 차이점[편집]

감수 분열은 상동 염색체가 접착하여 2가 염색체를 만들지만, 체세포 분열은 만들지 않는다. 또 감수 분열의 결과 생긴 네 개 세포의 핵상은 n이지만, 체세포 분열에서는 두 개의 딸세포가 생겨 그것이 2n이다. 감수 분열 전에 2가 염색체가 만들어질 때 상동 염색체의 각각에 종렬이 생긴다. 종렬에 의해 생긴 염체를 염색 분체라고 한다. 따라서 2가 염색체는 네 개의 염색 분체로 되어 있다.

같이 보기[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