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성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尹)씨는 한국의 성씨이다. 윤(尹)씨는 2015년 대한민국 통계청 인구조사에서 1,020,547명으로 조사되어, 한국 성씨 인구 순위 8위이다. 본관은 문헌에 182본이 전하지만, 현존하는 본관은 파평(坡平), 해남(海南), 칠원(漆原), 남원(南原), 해평(海平), 무송(茂松), 함안(咸安), 경주, 예천(醴泉) 등 44본이다. 인구는 파평 윤씨가 75.5%를 차지한다.

파평 윤씨[편집]

파평 윤씨(坡平尹氏)의 시조 윤신달(尹莘達)은 고려 태조를 도와 후삼국을 통일한 대단한 공으로 왕에게 인정을 받아 개국통합삼한벽상익찬공신(開國統合三韓壁上翊贊功臣) 2등에 책록되었고 관직은 삼중대광태사(三重大匡太師)에 이르렀으며 소양(昭襄)이라는 시호(諡號)를 받았다. 파평 윤씨는 조선시대 문과 급제자 346명을 배출하였으며, 전체 합격자의 2.28%를 차지하였다. 이는 전주 이씨, 안동 권씨에 이어 세 번째로 높은 합격자 수이다. 왕실 국혼(國婚) 가문으로 왕비 5명(성종비 폐비윤씨 포함)으로 조선조에 왕비를 가장 많이 배출한 가문이다. 인물로는 윤관, 윤필상, 윤증, 윤동주, 윤봉길 등이 있다. 2015년 인구는 770,932명이다 .그리고 대표적인 귀족 3대에 들어갔으며, 윤씨들 중 가장 우월한 가문이라 할 수 있다.

해남 윤씨[편집]

해남 윤씨(海南 尹氏)는 전라남도 해남군을 본관으로 한다. 시조 윤존부(尹存富)는 고려 문종(재위 1046~1083년) 때 살았던 사람이다. 8세손 영동정공부군(令同正公府君) 윤광전(尹光琠)이 고려 공민왕 때 사온서직장(司醞署直長)을 지내고 강진에 터전을 마련하면서 본관을 해남으로 하였다. 인물로는 윤휴, 윤의중, 윤선도, 윤두서 등이 있다. 2015년 인구는 66,394명이다.

칠원 윤씨[편집]

칠원 윤씨(漆原尹氏)의 시조 윤시영(尹始榮)은 신라 태종무열왕(太宗武烈王) 때 태자태사(太子太師)를 지냈다고 한다. 그의 아들 윤황(尹璜)은 판태사국사(判太史局事)를 지냈는데, 이후의 수대는 세계(世系)가 실전(失傳)되어 알 수 없다. 따라서 고려에서 칠원현의 호장보윤(戶長甫尹)을 지낸 윤거부(尹鉅富)를 1세조로 하여 세계를 이어오고 있다. 윤거부의 17세손 윤길보는 고려조에 삼중대광 첨의찬성사를 역임하였으며 귀성군에 봉해졌다. 인물로는 윤탁연, 윤지술등이 있다. 2015년 인구는 65,098명이다.

해평 윤씨[편집]

해평 윤씨(海平 尹氏)의 시조 윤군정(尹君正)은 고려 고종 때 금자광록대부(金紫光祿大夫)를 지냈다. 윤군정의 손자인 윤석(尹碩)은 고려 충숙왕 때 해평부원군(海平府院君)에 봉해졌다. 인물로는 윤두수, 윤방, 윤치호, 윤덕영, 윤웅렬, 윤보선 등이 있다. 2015년 인구는 32,091명이다.

무송 윤씨[편집]

무송 윤씨(茂松 尹氏)의 시조 윤양비(尹良庇)는 고려 예종 때 보승랑장으로 무장현 호장을 지냈다. 그의 선조는 중국 당나라 사람 윤경(尹鏡)으로 중국 오계시대의 난을 피하여 무송(전라북도 고창군)에 정착했다고 한다. 인물로는 윤소종, 윤회, 윤자운 등이 있다.[1] 2015년 인구는 14,572명이다.

경주 윤씨[편집]

경주 윤씨 시조 윤통(尹統)은 조선 태종 때 문과에 급제하여 호조참판을 지냈다. 2000년 인구는 543가구, 1,684명이다.

예천 윤씨[편집]

예천 윤씨의 시조는 고려에서 추밀부사 윤충(尹忠)이다. 그 후 후손들이 경북 예천에 세거하여 예천을 본관을 삼았다. 2000년 인구는 1,362명이다.

  • 상계 : 시조 윤충(尹忠) - 2세 윤신단(尹臣端) - 3세 윤선(尹善) -4세 윤상(尹祥) (호 별동(別洞))

평산 윤씨[편집]

평산 윤씨의 시조 윤번(尹璠)은 고려 조에 판대부감사(判大府監事)를 지냈다. 2000년 인구는 421명이다.

영천 윤씨[편집]

영천 윤씨(永川尹氏)의 시조는 윤절생(尹切生)으로 고려조에 호장(戶長)을 지냈다. 그의 증손 승관이 고울(高鬱:영천의 옛 이름)백에 봉해진후 영천을 본관으로 삼다. 2000년 인구는 841명이다.

중국의 윤씨[편집]

각주[편집]

  1. 무송 윤씨 - 한국학중앙연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