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음 (양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양왕 유음(梁王 劉音, ? ~ ?)은 중국 전한의 황족 · 제후왕으로, 마지막 양왕이다. 양효왕 유무의 현손의 증손이다.

사적[편집]

원래는 패군의 졸사(卒史)라는 하급 관리를 지내고 있었는데, 전 왕인 유립평제의 외가 위씨와의 모반에 연루돼 왕위에서 쫓겨나자 원시 5년(5년) 2월 정유일에 왕망이 태황태후를 통해 유음을 새 왕으로 삼아 효왕의 후사를 받들게 했다.

양왕 음 5년(9년), 왕망이 전한을 멸하고 신나라를 세우면서 공작으로 작위가 깎였고, 이듬해 봉국을 폐하면서 작위를 잃었다.[1][2]

각주[편집]

  1. 반고: 《한서》 권14 제후왕표제2
  2. 위와 같음, 권47 문삼왕전제17
선대
(복국)
(2년 전) 유립
제14대 전한의 양왕
5년 ~ 9년
후대
(전한 멸망, 봉국 폐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