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야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낭야군(琅邪郡)[1]진나라부터 당나라까지 존속한 중국의 옛 군급 행정 구역이다. 군국제 시행 시에는 낭야국(琅邪國)이 설치됐었다. 중심지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낭야, 개양, 임기로 옮겨갔다.

연혁[편집]

한나라 건국이전까지[편집]

춘추 시대 말기에는 월나라의 서울인 낭야가 있었고, 전국 시대에서는 제나라의 영토였다. 제나라는 군을 두지 않고 5도를 설치했는데, 낭야군 일대에는 이 도가 설치되지는 않았다. 그러나 옛 낭야군의 영역에 해당하는 지역에서 제나라의 화폐가 많이 출토돼 상업의 요지임을 짐작할 수 있다. 진나라가 제나라를 멸하고 옛 제나라 판도에 군을 설치하면서 낭야군의 연혁이 시작된다. 설립 당시 낭야군의 치소는 낭야현(琅邪縣)이었다. 진나라 말기 제나라가 부활하면서 제나라의 지배를 받았고, 전횡은 한나라와의 항쟁 끝에 본토를 잃자 낭야군에 속한 황해 연안의 섬에 들어가 소극적인 반항을 계속했다.

전한[편집]

전한에서는 새로 제왕이 된 한신의 봉토였으나, 제나라의 부유함과 지리적 이점을 노린 전한 조정에서는 한신을 초나라로 이봉한 후 직할령으로 삼았다. 고조 6년(기원전 201년)에 이성제후왕을 동성제후왕으로 교체하는 논의가 본격적으로 시작될 때 제나라는 친족이 아니면 봉해질 수 없다 해 전한 고제의 서자 제도혜왕 유비에게 제나라를 봉했고, 낭야군은 제도혜왕의 봉토가 됐다. 전한 고제 사후 전한을 통치한 고황후는 제나라를 위협했고 제도혜왕은 굴복해 성양군을 고황후의 딸 노원공주의 탕목읍으로 바쳤다. 그러나 고황후는 제나라를 더욱 핍박했고, 또 황족의 지지를 얻어내기 위해 낭야군을 낭야나라로 떼어내 황족이면서 고황후의 뜻대로 여씨를 왕과 후작으로 세우기를 권한 영릉후 유택을 왕으로 삼았다. 기원전 180년, 조정 대신들과 제도혜왕의 아들인 제애왕 유양, 주허후 유장(성양경왕), 유흥거 형제가 협력해 여씨를 몰락시켰고, 새 황제로 추대된 전한 문제는 유택을 연왕으로 옮겨 봉하고 낭야군으로 되돌려 여씨 정권이 제나라에서 취한 다른 지역들과 함께 제나라에 반환했다. 이때 낭야의 유력자 왕중은 몇 차례 제애왕의 자문을 받았다.

문제 3년(기원전 178년) 제북왕 유흥거가 반란을 일으켰을 때에도 왕중에게 병권을 주려 했다. 왕중은 낙랑으로 달아났으나, 풍부한 경제력이 있고 몇 차례 중앙에 대한 반기에 연루된 낭야군을 문제는 가만히 두지 않았다. 문제 15년(기원전 165년) 제후왕을 견제하는 조치의 일환으로 제문왕 유칙이 아들 없이 죽자 제나라를 폐지하면서 낭야군은 한나라에 속했고, 문제 16년(기원전 164년)에 폐지된 제나라에 다시 일곱 제후왕국을 세웠으나 낭야군만은 한나라 아래에 그대로 남았다.

무제가 13주를 설치하면서 서주에 속했다. 원시 2년(2년)의 인구조사에 따르면 호 22만 8960, 인구 107만 9100명이다. 다음 속현 목록은 한서 지리지를 따른 것으로 원연·수화지간(기원전 8년 무렵)의 현황으로 여겨지며, 군에 철관을 두었고, 51현(23현 28후국)을 관할했다.

현명 한자 대략적 위치 비고
동무현 東武縣 웨이팡시 주청시
불기현 不其縣 칭다오시 지모시 남서 태일(太一), 천인사(僊人祠) 아홉 곳과 명당(明堂)이 있었다. 무제가 일어난 곳이다.
해곡현 海曲縣 르자오시 철관(鹽官)을 뒀다.
감유현 贛楡縣 롄윈강시 간위구
주허현 朱虛縣 웨이팡시 린추현 남동 범산(凡山)에서 단수(丹水)가 나와서 동북으로 수광에서 바다로 들어갔다. 동으로는 태산이 있고, 문수가 나와 동으로 안구(安丘)에 이르러 유수(維水)에 들어갔다. 삼산(三山)과 오제(五帝)의 사당이 있었다.
제현 諸縣 웨이팡시 주청시 남서
오성현 梧成縣 웨이팡시 안추시 남서
영문현 靈門縣 웨이팡시 안추시 남 고탁산(高䂞山)과 호산(壺山)이 있었고, 오수(浯水)가 나와서 동북으로 회수(淮水)로 들어갔다.
고막현 姑幕縣 웨이팡시 안추시 남동 도위가 다스린다. 혹은 박고(薄姑)라고도 한다.
허수후국 虗水侯國 ?
임원후국 臨原侯國 웨이팡시 린추현 동
낭야현 琅邪縣 칭다오시 황다오구 남서 월왕 구천의 도읍지였다. 사시사(四時祠)가 있었다.
폐후국 祓侯國 칭다오시 자오저우시 남서
거현 柜縣 칭다오시 자오저우시 남 근애수(根艾水)가 동쪽으로 바다에 들어갔다.
병후국 缾侯國 웨이팡시 린추현 남
부현 邞縣 칭다오시 자오저우시 남서 교수(膠水)가 동쪽으로 평도(平度)에 이르러 바다에 들어갔다.
우가후국 雩叚侯國 ?
검추현 黔陬縣 칭다오시 자오저우시 남서 옛 개(介)나라가 있었다.
운후국 雲侯國 ?
계근현 計斤縣 칭다오시 자오저우시 남서 옛 제후 거자(莒子)가 처음 일어난 곳으로 나중에 거(莒)로 옮겼다. 철관을 뒀다.
도후국 稻侯國 웨이팡시 가오미시
고우후국 皐虞侯國 칭다오시 지모시 북동
평창현 平昌縣 웨이팡시 주청시 북
장광현 長廣縣 옌타이시 라이양시 내산(萊山)과 내왕사(萊王祠)가 있었다. 서쪽에 해양택(奚養澤)이 있었다. 철관을 뒀다.
횡현 橫縣 웨이팡시 주청시 남동 고산(故山)에서 구이수(久台水)가 나와 북서로[2] 동무에 이르러 회수로 들어간다.
동관현 東莞縣 린이시 이수이현 술수(術水)가 남쪽으로 하비(下邳)에 이르러 사수(泗水)에 들어가는데, 세 군, 710리를 지나 청주를 적셨다.
위기후국 魏其侯國 린이시 남동
창현 昌縣 웨이팡시 주청시 북동 환산사(環山祠)가 있었다.
자향후국 玆鄕侯國 웨이팡시 안추시 남동
기후국 箕侯國 르자오시 쥐현 우공(禹貢) 유수(濰水)가 북쪽으로 창도(昌都)에 이르러 바다에 들어가는데, 세 군, 520리를 지나 연주를 적셨다.
패현 椑縣 르자오시 쥐현 남동 야두수(夜頭水)가 남쪽으로 바다에 이르른다.
고광후국 高廣侯國 르자오시 쥐현 남
고향후국 高鄕侯國 르자오시 쥐현 남
유후국 柔侯國 ?
즉래후국 卽來侯國 ?
이후국 麗侯國 웨이팡시 주청시 남
무향후국 武鄕侯國 ?
이향후국 伊鄕侯國 ?
신산후국 新山侯國 르자오시 쥐현 남서
고양후국 高陽侯國 르자오시 쥐현 남
곤산후국 昆山侯國 르자오시 우롄현
삼봉후국 參封侯國 ?
절천후국 折泉侯國 르자오시 우롄현 북서 절천수(折泉水)가 북쪽으로 막(莫)에 이르러 회수(淮水)에 들어간다.
박석후국 博石侯國 ?
방산후국 房山侯國 웨이팡시 창러현
신향후국 愼鄕侯國 ?
사망후국 駟望侯國 ?
안구후국 安丘侯國 웨이팡시 안추시 남동 일대?
고릉후국 高陵侯國 ?
임안후국 臨安侯國 ?
석산후국 石山侯國 ?

[편집]

군의 이름을 진이(塡夷)로 바꾸고, 다음 현의 이름을 바꿨다.

전한
동무(東武) 상선(祥善)
제(諸) 제병(諸幷)
고막(姑幕) 계목(季睦)
임원(臨原) 전이정(塡夷亭)
거(柜) 폐동(祓同)
부(邞) 순덕(純德)
고우(皐虞) 영려(盈廬)
고산(故山) 영구(令丘)
위기(魏其) 청천(靑泉)
패(椑) 식명(識命)
즉래(卽來) 성목(盛睦)
무향(武鄕) 순리(順理)
사망(駟望) 영향(泠鄕)
안구(安丘) 영향(寧鄕)
고릉(高陵) 포륙(蒲陸)
임안(臨安) 성신(誠信)

후한[편집]

다른 청주의 군현들과 마찬가지로 이 지방에 널리 퍼진 성양경왕 신앙의 영향을 받아, 성양경왕의 신탁을 받아 치소를 동해군에 속한 개양현으로 옮기고 동해군과 몇 현을 서로 맞바꾸었다. 또한 건무중에 성양국을 폐하여 본군에 속하게 했다. 낙양에서 동으로 1,500리거리에 있으며 13성 20,804호 570,967명을 거느렸다.[3]

후한대 낭야국 개편
전한 후한
성양군 거현, 동안현, 양도현 낭야국 거현, 동안현, 양도현
낭야군 동무현, 낭야현, 동관현, 서해현, 제현, 고막현, 감유현 동무현, 낭야현, 동관현, 서해현, 제현, 고막현
동해군 개양현,임기현, 즉구현, 증현 개양현, 임기현, 즉구현, 증현
담현, 난릉현, 척현, 구현, 양비현, 창필현, 승현, 음평현, 이성현, 합향현, 주기현, 후구현 동해군 담현, 난릉현, 척현, 구현, 양비현, 창려현, 승현, 음평현, 이성현, 합향현, 축기현, 후구현, 감유현
현명 한자 비고
개양현 開陽縣 80년(건초 5년)에 본군으로 옮겼다.
동무현 東武縣
낭야현 琅邪縣
동관현 東莞縣 운정(郓亭), 비향(邳鄕), 공래산(公來山)이 있다.
서해현 西海縣 전한대 곤산후국(昆山侯國)을 폐하고 해곡현을 서해현으로 고쳤다.
제현 諸縣
거현 莒縣 철광, 쟁영곡(峥嵘谷)이 있다.
동안현 東安縣
양도현 陽都縣
임기현 臨沂縣 총정(叢亭)이 있다.
즉구후국 卽丘候國 춘추시대에는 주구(祝丘)라고 했다.
증후국 繒候國 개정(概亭)이 있다.
고막현 姑幕縣

각주[편집]

  1. 琅은 瑯, 邪는 耶, 琊, 瑘로도 쓴다. 이 항목에서는 표기를 琅邪로 통일한다.
  2. 한서 주석의 원문은 동남이나 서북의 잘못으로 보인다.
  3. 사마표. 《후한서-권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