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관 (제북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제북왕 유관(濟北王 劉寬, ? ~ 기원전 87년)은 중국 전한의 황족 · 제후왕으로, 마지막 제북왕이다. 제북식왕 유호의 아들이다.

생애[편집]

아버지가가 제북식왕 54년(기원전 98)에 죽어 제북왕 자리를 계승했다.[1][2]

제북왕 관 11년(기원전 87), 아버지 식왕의 왕후 광(光)과 첩 효아(孝兒)와 간통하고, 황제를 저주한 죄로 주살당해야 한다는 청이 황제(당시에는 막 무제가 죽어 소제가 즉위했다)에게 들어왔다. 소제는 대홍려 를 보내 제북왕을 소환했고, 제북왕은 칼날로 베어 자결했다. 제북나라는 북안현(北安縣)으로 격하되어 태산군에 속했다.[1][2][3][4] 쌍유산한묘(雙乳山漢墓) 유적의 주인으로 여겨진다.

각주[편집]

  1. 반고: 《한서》 권44 회남형산제북왕전제14
  2. 위와 같음, 권14 제후왕표제2
  3. 위와 같음, 권7 소제기제7
  4. 회남형산제북왕전에서는 제북왕 관 12년, 제후왕표에서는 제북왕 관 11년, 소제기에서는 소제가 즉위하고 아직 개원하지 않은 후원 2년(기원전 87)이라 한다.
전임
아버지 제북식왕 유호
제5대 전한의 제북왕
기원전 98년 ~ 기원전 87년
후임
(폐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