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골라콜로부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reptile.png
앙골라콜로부스[1]
Colobus angolensis.jpg
보전 상태
Ko-Status iucn3.1 LC.png
최소관심(LC), IUCN 3.1[2]
생물 분류생물 분류 읽는 법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포유강
목: 영장목
상과: 긴꼬리원숭이상과
과: 긴꼬리원숭이과
아과: 콜로부스아과
속: 콜로부스속
종: 앙골라콜로부스
(C. angolensis)
학명
Colobus angolensis
P. Sclater, 1860

앙골라콜로부스(Colobus angolensis)는 콜로부스속(Colobus)에 속하는 구세계원숭이로, 나무 위에서 사는 수목형 원숭이다.

아종[편집]

신체적 특징[편집]

모든 콜로부스속 원숭이들처럼, 앙골라콜로부스는 검은색 털과 검은 얼굴, 그리고 길고 흰 타래진 머리털을 지니고 있다. 또한 어깨 위로 흰 머리가 망토처럼 덮여 있다. 가늘고 긴 꼬리는 검거나 희지만, 끝은 언제나 희다. 몸 전체에서 흰 부분의 면적과 털의 길이는 지역에 따라서 의미있는 차이를 보인다. 추위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저지대에 사는 동물보다 산에서 사는 동물이 더 길고 가는 털을 지니고 있다. 앙골라콜로부스의 몸길이는 50 ~ 70 cm이며, 대체적으로 수컷이 암컷보다 더 크다. 꼬리 길이는 약 75 cm이고, 몸무게는 9 kg에서 20 kg까지 다양하다.

분포와 습성[편집]

앙골라콜로부스는 울창한 우림에 존재하며, 저지대와 해안선의 산의 양 지역에서 산다. 대부분은 콩고 분지에 살며, 콩고 강의 남부와 북동부에서 멀리 루웬조리부룬디 그리고 우간다 남서부까지 존재한다. 또한 동아프리카에서 발견되고, 특히 케냐탄자니아의 해안선 숲과 고립된 산 지역에서도 발견된다. 이름에 앙골라라는 이름이 붙여져 있음에도 불구하고, 앙골라에서는 매우 드물다. 모든 콜로부스 중에서, 앙골라콜로부스는 위도 상의 최남단에 존재한다. 지리적으로 동부콜로부스가 사는 지역의 남쪽에 분포하고 있다. 나무 위에서 생활한다.

생식[편집]

임신기간은 147~178일이고 한 배에 한 마리의 새끼를 낳으며 드물게 쌍둥이를 낳기도 한다.[3]

먹이[편집]

앙골라콜로부스 먹이의 약 2/3는 나뭇잎이며, 1/3은 과일과 식물의 씨다. 탄자니아 동부에 사는 앙골라콜로부스는 주로 익은 과일에 의존해 살며, 보조적으로 잘 자란 잎을 먹는다.

수명[편집]

야생에서 20년, 사육 상태에서 30년이다.[3]

각주[편집]

  1. Groves, C.P. (2005). Wilson, D.E.; Reeder, D.M., 편집. 《Mammal Species of the World: A Taxonomic and Geographic Reference》 (영어) 3판. 존스 홉킨스 대학교 출판사. 168쪽. ISBN 0-801-88221-4. OCLC 62265494. 
  2. “Colobus angolensis”. 《멸종 위기 종의 IUCN 적색 목록. 2008판》 (영어). 국제 자연 보전 연맹. 2008. 2009년 1월 4일에 확인함. 
  3. 두산백과. “앙골라콜로부스”. 2021년 4월 11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