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박포(朴苞, ?~1400)는 조선 초기의 무신으로 1392년 조선을 건국하는 데 공을 세워 개국공신 2등에 책봉되었고 1393년에 사헌중승과 황주목사가 되었다. 1398년에는 제1차 왕자의 난이방원을 도운 공으로 죽성군에 봉해지고 지중추부사가 되었다. 그러나 박포는 1등공신에 책봉되지 못한 것을 불평하다가 1400년 이방간을 도와 제2차 왕자의 난을 일으켰으나 패배해 붙잡혔고 죽주(지금의 충북 영동)으로 유배를 가 이산으로 다시 귀양을 갔다가 처형되었다.

관련 작품[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