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황희석(黃希碩, ? ~ 1394년)은 고려조선 초의 무신이다. 군호는 평해군(平海君), 시호는 양무(襄武)이다. 원래 출가하여 불교에 귀의하였다가, 우왕 때 판전농시사(判典農寺事)를 지냈다. 1383년 단주를 침략한 호발도(胡拔都)를 격퇴하였고, 왜구의 침략을 막는 데도 활약하였다. 1392년 정몽주가 암살됐을 때 그 지지파를 탄핵하는 일을 맡았다. 개국 이후 상의중추원사(商議中樞院事)에 제수되었다. 1392년 10월 9일 개국 원종공신에 녹훈되었는데, 같은 해 11월 19일 태조의 특지(特旨)에 따라 개국 2등공신으로 올려 책록되었다.[1] 1394년 8월 3일 졸했고, 아들은 황상(黃象), 황인(黃麟), 황난(黃鸞), 황곡(黃鵠) 4형제를 두었다. 사당은 평해군묘(平海君廟)로서 양무공사(襄武公祠)라 하며 충북 증평군 증평읍 죽2리(원평)에 있으며 향토유적 제4호로 지정되어 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황희석은 1392년 7월 17일 조선 개국에 아버지의 상으로 참가하지 못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