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동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녹동항 (대한민국)
녹동항

녹동항(鹿洞港, Nokdong Fishing Port)은 전라남도 고흥군 도양읍 봉암리에 있는 어항이다. 1971년 12월 21일 국가어항으로 지정되었으며, 관리청은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 시설관리자는 고흥군수이다. 좌표: 북위 34° 31′ 24″ 동경 127° 08′ 34″ / 북위 34.5233681° 동경 127.1427089°  / 34.5233681; 127.1427089 (녹동항)

연혁[편집]

  • 봉암리는 녹동항의 중심마을로 당초에 벼농사로 마을을 이룩했다는 뜻에서 들평(坪)자와 벼화(禾)자를 합쳐 '평화(坪禾)'라 불렸다.[1]
  • 1984년 기본시설 계획을 수립한 후 1994년 기본 시설을 완공했으며 1995년 정비계획을 수립했다.[2]

어항구역[편집]

본 항의 어항구역은 다음과 같다.

  • 수역[3]
    • 소록도 동측 돌출부에서 정동으로 250m 점(해상)에서 정북 육지부를 연결하고 소록도 산 정상에서 정서로 650m 점(해상)과 이점에서 직각으로 육지부를 각각 연결하는 선을 따라 형성된 공유수면
  • 육역[4]
    • 전라남도 고흥군 도양읍 봉암리 2203-1 외 19필지(상세내역은 생략)

개발 계획[편집]

  • 2009년 9월 14일 본 항에 대한 어항정비계획이 고시되었다.[5] 정비계획 물량은 다음과 같다.
    • 북방파제 정비 1식, 도류제 50m, 돌제 150m, 물양장 77m(보강 1식), 선양장 30m, 친수공원 1식, 연결교량 90m, 조경 1식, 전기/급배수 1식, 준설 및 매립 1식
  • 2010년 9월 30일 농림수산식품부 서해어업지도사무소는 녹동항 일원에 총 사업비 436억원을 들여 2014년까지 외곽시설 500m, 접안 시설 380m를 신설 또는 보강하고 친수호안 314m와 연결교량 90m를 건설하여 해양 관광, 수산유통 등 복합적인 기능을 수행하는 다기능 어항으로 개발한다.[6]

주요 어종[편집]

주변 관광[편집]

  • 녹동항은 인근의 섬 지역을 연결하는 거점임과 동시에 각 섬에서 생산되는 활어, 선어, 김, 미역, 멸치 등 해산물의 집산지 역할을 하고 있다. 고흥반도를 가로질러 녹동항 부둣가에 서면 600m 전방에 작은 사슴처럼 아름다운 섬 소록도가 한눈에 들어온다. 한센병 환자를 위한 국립소록도병원이 있는 섬이며, 깨끗한 자연환경과 해안절경, 역사적 기념물 등으로 고흥군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떠오르고 있다.[8]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

  1. 해양수산부 (2005년 12월 31일). 《2005 한국의 어항》. 해양수산부. 256~259쪽. 
  2. 서해어업지도사무소 녹동항 자료[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3. 2008년 11월 6일, 농림수산식품부 고시 제2008-103호, 국가어항구역지형도면
  4. 2008년 11월 6일, 농림수산식품부 고시 제2008-99호, 국가어항구역(육역)
  5. 2009년 9월 25일, 농림수산식품부 고시 제2009-309호, 국가어항개발계획
  6. 노상래 기자 (2010년 9월 30일). “고흥 녹동항 '다기능 어항'으로 개발”. 광남일보. 2011년 5월 26일에 확인함.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7. 공국진 (2010년 11월 25일). “백도·제주도 잇는 해양교통 중심지”. 광남일보. 2011년 5월 26일에 확인함.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8. 농림수산식품부,한국어촌어항협회 (2010년 1월). 《두바퀴로 네바퀴로》. 농림수산식품부. 229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