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강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신라 정강왕
新羅 定康王
신라의 제50대 국왕
본명 김황(金晃)
재위 886년 ~ 887년
부왕 경문왕
모후 문의왕후(文懿王后)
이전 왕 헌강왕
다음 왕 진성여왕

신라 정강왕(新羅 定康王, 863년? ~ 887년, 재위: 886년 ~ 887년)은 신라의 제50대 왕이다. 성은 (金)씨이고 이름은 (晃)이다. 본관은 경주(慶州)이다. 아버지는 경문왕이고, 어머니는 문의왕후(文懿王后)이다. 종교는 불교이다.

생애[편집]

김황의 형 헌강왕이 재위 12년째인 886년 7월 5일에 사망한 후 헌강왕의 태자 김요(金嶢)가 아직 돌이 안된 어린 나이였으므로, 김황이 신라 제50대 왕에 즉위하였다. 887년 1월황룡사에서 백고좌를 마련해 왕 스스로도 행차하고 강의를 들었다. 같은 달, 한주(漢州)의 이찬 김요(金蕘)가 반란을 일으키자 파병하여 김요를 죽였다.

김요의 난을 평정한 후, 5월에 병을 얻어 쓰러졌다. 그 때에 「내 병이 위급하니 다시 일어나지 못할 것이다. 불행이 사자(嗣子)가 없으나 나의 누이 만(曼)은 천자가 명예하고 골상이 장부와 같으니 경들은 옛날 선덕,진덕의 고사를 의방하여 세우는 것이 좋을것이다.」라는 유언을 남긴 후 7월 5일에 사망했다.

가족[편집]

  • 부왕 : 경문왕 (景文王)
  • 모후 : 문의왕후(文懿王后) 김씨
  • 숙부 : 김위홍(金魏弘) 혜성대왕(惠成大王)으로 추봉(追封)되었다

참고[편집]

전 대
헌강왕
제50대 신라 국왕
886년 - 887년
후 대
진성여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