흘해 이사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흘해 이사금
신라의 제16대 국왕
본명 석흘해(昔訖解)
재위 310년~356년
부왕 각간 석우로(昔于老)
모후 명원부인(命元夫人)
이전 왕 기림 이사금
다음 왕 내물 마립간

흘해 이사금(訖解 泥師今, 250년경 ~356년, 재위: 310년~356년)은 신라의 16대 왕이다. 은 석씨로 내해 이사금의 손자이다. 아버지는 각간 석우로(昔于老), 어머니는 조분 이사금의 딸 명원부인(命元)부인이다. 월성석씨는 조분 이사금의 아들 석지(昔祉)를 파조로 하는 일파와 흘해의 아들 석보를 파조로 하는 일파가 있다.

태어난 때는 정확히 알 수 없으나, 삼국사기 석우로 열전에 의하면, 석우로가 죽은 249년 혹은 253년에 갓난아기였다 한다. 이덕일에 의하면 그와 석우로와의 연대 차이가 많이 나서 그의 아들이 아니라 후손일 것이라는 견해도 있다.

311년 정월 급리(急利)를 아찬으로 임명하였다. 다음해인 312년 왕이 혼례를 요청하자, 아찬 급리의 딸을 보냈다. 314년 급리를 이찬으로 임명하였다.

317년 봄과 여름에 크게 가뭄이 들어 죄수들을 심사해 석방하였고, 이듬해 318년에는 지난해 가뭄 피해를 복구하고 농업을 진흥시키기 위해 전국에 백성을 부려 노역시키는 것을 금지했다. 329년 처음으로 벽골지에 물을 대기 시작하였는데, 이 둑의 길이가 1천 8백 보였다.

337년 음력 2월 백제에 사신을 보냈다. 344년 음력 2월 왜왕이 다시 공주와의 혼례를 청하자 이미 출가하였다는 이유로 거절하였다. 이에 345년 음력 2월 왜왕이 국교를 끊는다는 사신을 보내고, 346년 크게 군사를 내어 금성을 포위했다. 신라군은 금성에서 농성하며 왜군의 식량이 떨어지기를 기다렸다가 왜군의 퇴각 시점에 맞춰 기병을 내어 격퇴하였다.

가계[편집]

  • 아버지: 각간 석우로(昔于老)
  • 어머니: 명원부인 석씨(命元夫人 昔氏) 조분 이사금(助賁泥師今)의 딸
    • 딸: 석씨부인(昔氏夫人) 왜왕이 그녀를 혼례를 청하자, 흘해왕(訖解王)은 이미 출가하였다는 이유로 거절하였다.
    • 딸: 석씨부인 - 실성 이사금의 왕비이다.
    • 아들: 석보(昔甫) - 각간

참고[편집]

전 대
기림 이사금
제16대 신라 국왕
310년 - 356년
후 대
내물 마립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