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에어컨

에어컨에어 컨디셔너(air conditioner, 공기조화기(空氣調和器))의 준말로 냉각 순환을 사용하여 특정 지역으로부터 열을 끌어내는 기기나 시스템을 말한다. 구조적으로 완전한 난방, 공기 냉각, 환풍 시스템은 HVAC라고 부른다. 자동차나 가정에서 덥거나 추운 날씨에 평안함을 제공하는 것이 그 목적이다.

시스템 및 원리[편집]

에어 컨디셔너는 실내의 공기조건을 조절하는 것으로서 공기의 냉각(가열하는 것도 있다), 제습(除濕)·제진(除塵)·흡배기(吸排氣) 등을 행한다. 에어 컨디셔너의 냉각장치는 전기냉장고와 거의 비슷하나 압축기의 모터가 훨씬 크다. 공기의 흡인(吸引)은 시로코 팬(sirocco fan)에 의하며, 이 팬의 전면에는 에어 필터(air filter)가 있어서 공기 속의 먼지를 제거한다. 먼지가 제거된 공기는 냉동장치인 냉동기의 틈새를 통과하는 동안에 냉각되고, 이 때 공기중의 수분은 노점(露點) 이하가 되기 때문에 응결하여 물방울로 되어 제거된다. 이 수분은 프로펠러팬에 의해 쿨러의 뒷면으로 날려가서 바깥으로 증발된다. 응결기의 냉각은 팬에 의한 윈도(window)형과 냉각수(우물물을 사용한다)에 의한 플로어(flour)형이 있다.[1]

냉각 순환[편집]

냉각 순환의 단순한 그림: 1) 응축 코일, 2) 전개 밸브, 3) 증발기 코일, 4) 압축기.

냉각 순환에서 열 펌프는 저온의 열을 고온의 히트싱크로 전달한다. 열은 자연스레 반대 방향으로 흐른다. 이는 공기 조화 기능의 가장 일반적인 형태이다. 냉장고도 펌프가 방 내부에서 바깥으로 열을 뿜어냄으로써 이와 같은 방식으로 동작한다.

가장 흔한 냉각 순환은 전자 모터를 사용하여 공기 압축기를 움직이는 것이다. 자동차에서 압축기는 도르래 위의 벨트로 움직이며 이 벨트는 엔진의 크랭크축으로 움직인다. 자동차이든 집이든 모두 전자 팬 모터를 사용하여 공기를 순환시킨다. 이 흡수될 때 증발이 일어나고 열이 빠져나갈 때 응결이 일어나므로 에어컨은 압축기를 사용하여 증발과 응결 사이의 기압 변화를 일으키며 냉각제를 응축하고 퍼낸다.

습도[편집]

공기 조화의 냉각 장비는 보통 시스템을 통해 공기의 습도를 줄인다. 상대적으로 차가운 증발기 코일은 처리된 공기로부터 수증기를 응축한다. 이로써 물을 빠지게 하여 냉각된 공간으로부터 수증기를 없애고 상대 습도를 낮춘다. 인간은 피부의 발한 작용을 통해 자연스럽게 땀을 흘리기 때문에 더 건조한 공기가 편안함을 제공한다. 편안하게 만들어 주는 에어컨은 정해진 공간에서 40~60%의 상대 습도를 만들 수 있어야 한다.

일부 에어컨 장치는 냉각을 하지 않고 공기를 건조시킨다. 일반적인 에어컨과 비슷하게 동작하지만 열 교환기가 공기를 받아들이는 구멍과 공기가 빠지는 구멍 사이에 위치한다는 점이 다르다.

냉각제[편집]

프레온듀폰을 비롯한 회사가 제조하는 할로알케인 냉각제의 상품 이름이다. 이 냉각제는 그 특성이 매우 안정적이므로 흔히 쓰이게 되었다. 안타깝게도 이러한 클로르 배출 냉각제가 빠져나갈 때 상층 대기에 도달한다는 증거가 많다.

역사[편집]

이 문단의 일부는 오래된 정보를 가지고 있어 최신 정보로 교체되어야 합니다. 검토 후 최신 사건이 반영되도록 문서를 수정해 주세요.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대한민국의 에어컨 도입 역사[편집]

1975년 금성사(현재 LG전자)가 텔레비전만한 에어컨을 1984년까지 도입하고 1985년부터 벽걸이 에어컨이 도입하였고 1994년 대형에어컨이 도입되었다.[출처 필요]

주석[편집]

  1. 에어 컨디셔너, 《글로벌 세계 대백과》

함께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