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선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봉선사
종파 대한불교조계종
소재지 경기도 남양주시

봉선사(奉先寺)는 경기도 남양주시 진전읍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소속 사찰이다. 조계종 제25교구의 본사이다.

고려 광종 20년인 969년에 승려 탄문운악산 자락에 절을 창건하고 운악사라고 부른 것이 봉선사의 전신이라고 전해진다.

봉선사로 이름을 바꾼 것은 조선 예종 때인 1469년이다. 왕의 어머니인 정희대비가 죽은 남편 세조의 능을 운악산으로 이장하여 광릉이라하고, 이 절을 세조의 명복을 비는 사찰로 삼아 '선왕을 받든다'는 뜻으로 봉선사라는 이름을 붙였다. 예종은 친필 현판을 하사하기도 했다. 1551년에는 교종의 으뜸 사찰로 지정되는 등 사세가 번창했다.

임진왜란병자호란 때 소실된 것을 1637년에 복구했으나, 한국 전쟁으로 또다시 전소되어 현대에 복원한 건물이 남아 있다.

일제 강점기에 대한민국 임시정부 국무위원을 역임한 태허(운암 김성숙)스님,운허스님이 머물렀고, 운허의 친척 형이 되는 이광수도 은거한 일이 있다. 이 때문에 이광수 기념비가 절 입구에 세워져 있다.

남양주 봉선사 동종[편집]

남양주 봉선사 동종
(南楊州 奉先寺 銅鍾)
대한민국 대한민국보물
지정번호 보물 제397호
소재지 경기도 남양주시
진접읍 부평리 255 봉선사
제작시기 조선시대
비고 1963년 9월 2일 지정

남양주 봉선사 동종은 세조의 비 정희왕후가 봉선사를 다시 지을 때 세조의 명복을 빌기 위하여 만든 것이다. 한반도에 많이 남아있지 않은 조선 초기의 동종으로, 대한민국의 보물 제397호로 지정되어 있다.

큰법당[편집]

봉선사의 대웅전 건물의 현판은 한글로 '큰법당'이라고 쓰여 있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

참고자료[편집]

바깥 고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