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세주 그리스도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리우데자네이루에 있는 구세주 그리스도상.

구세주 그리스도상(救世主-像, 포르투갈어: Cristo Redentor 우 크리스투 헤덴토르[*])은 브라질리우데자네이루에 있는 예수 그리스도의 모습을 새긴 거대한 조각상이다[1]. 이 상의 높이는 39.6 미터에 무게는 700 이며 예수의 모습을 새긴 조각상으로는 세계 최대 규모이다. 티주카 삼림 국립공원 내에 있는 코르코바두 산의 정상(고도 700 미터)에 세워져 있으며, 리우데자네이루가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위치에 있다.[1][2][3]. 흔히 브라질 예수상으로 불린다.

이 조각상은 로마 가톨릭교회의 상징인 동시에, 리우데자네이루와 브라질의 랜드 마크로 자리잡았다[4]. 연간 약 180만명의 브라질 내외 관광객들이 이 곳을 방문한다.[5]

역사[편집]

코르코바두 산 정상에 조각상을 세우자는 발상은 1850년대 중반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가톨릭 신부 페드루 마르티아 부스는 브라질 황제 페드루 2세의 딸인 이자베우 공주에게 거대한 종교적 기념상을 세우는 데 자본을 투자할 것을 건의했다. 그러나 이자베우 공주는 이 계획에 그다지 관심을 보이지 않은 가운데, 혁명으로 1889년 왕제가 폐지되고 공화정으로 변모하면서 정교분리 원칙이 법제화되자 조각상 계획은 완전 무효화 되었다[6].

이후 1921년 리우데자네이루 대교구에서 거대한 랜드마크격 조각상을 산 꼭대기에 세우자는 제안을 했다.[출처 필요] 대교구는 기부금을 모으기 위해 조각상 주간(포르투갈어: Semana do Monumento) 행사를 열었다. 비용의 대부분은 브라질 가톨릭 신자들의 모금으로 충당됐고,[1]. 조각상 형태는 여러 안건들 중 두 팔을 벌리고 있는 모양이 채택되었다.

도시를 배경으로 한 리우데자네이루 그리스도상

브라질인 엔지니어 에이토르 다 시우바 코스타가 조각상의 디자인을 맡았고, 조각은 폴란드계 프랑스 조각가 폴 란도프스키가 담당했다[7][1]. 여러 엔지니어 및 기술자들의 연구 결과 그리스도상은 십자가 모양의 기념물을 만드는 데 더 효율적이라는 판단 아래 강철보다는 철근 콘크리트(Albert Caquot가 디자인을 맡았다)를 재료로 하기로 했다[6]. 바깥 층은 내구성과 조각의 용이성을 고려하여 동석을 사용했다[2]. 제작비용 25만달러를 들여 1926년부터 1931년까지 5년에 걸친 대공사가 진행되었고, 1931년 10월 12일 봉헌식이 치러졌다.[2][3]. 점등 행사에서는 리우데자네이루에서 9200킬로미터 떨어진 이탈리아로마에서 단파무선통신을 발명한 굴리엘모 마르코니의 조작으로 투광 조명기가 조각상을 밝혔다.[8].

2008년 2월 10일 일요일 강한 벼락이 그리스도상에 떨어졌다. 이 번개로 부근의 나무들이 넘어졌지만 조각상은 피해를 입지 않았다.[9][10].

포르투갈 리스본의 테주 강에도 비슷한 모습을 한 높이 28미터의 조각상(포르투갈어: Cristo Rei)이 들어섰다.[출처 필요]

7대 불가사의 등재 및 관련 논란[편집]

그리스도상 앞의 브라질 대통령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오른쪽)와 리우데자네이루 주지사 세르지우 카브랄 필류

2007년 7월 7일 스위스에 본거지를 둔 민간 재단에서 이 그리스도상을 새로운 세계 7대 불가사의 중 하나로 등재하였다[11]. 브라질에서는 사기업체들의 지원 아래 '그리스도상에 투표하자' 캠페인이 벌어졌다[12]. 브라질 최대 민영 언론매체 헤지 글로부와 브라지스쿠 은행을 비롯한 스폰서들은 7대 불가사의에 이 석상이 뽑히도록 하기 위해 수백만 달러에 이르는 돈을 쓰면서,[13]. 인터넷 투표로 선정되는 점을 이용하여 네티즌들에게 표를 행사할 것을 적극적으로 권장했다.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대통령까지 직접 나서 투표 참여를 촉구했다. 결국 그리스도상은 네 번째로 많은 표를 얻어 새로운 세계 7대 불가사의의 하나로 선정되었으며, 이에 대해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대통령은 성명을 발표하고 환영의 뜻을 밝혔으나, 프랑스스페인 등 불가사의 목록에 등록을 시키지 못한 국가에서는 '전 세계적 차원의 코미디'라는 표현을 쓰며 강한 불만을 제기하였다. 그 이유로 건립 연대가 비교적 최근이고 건축양식이 독특한 것도 아니며, 한 사람이 여러 인터넷 주소를 사용할 수 있는 투표 체계 상 인구가 많은 브라질이 유리할 수밖에 없었다는 것이었다[14].

브라질 정부는 그리스도상이 7대 불가사의에 등재되자 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해 코르코바두 산 정상을 성역화하고 주변 지역 정비작업에 착수했다.[5]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거대 그리스도상(Largest Christ)”. 타임. 2008-06-20에 확인함. 
  2. “브라질:코르코바두 산 - 그리스도상(Brazil: Crocovado mountain - Statue of Christ)”. Travel Channel. 2008-06-20에 확인함. 
  3. “Sanctuary Status for Rio landmark”. BBC. 2006-10-13. 2008-06-20에 확인함. 
  4. “새로운 세계의 7대 불가사의(The new Seven Wonders of the world)”. Hindustan Times. 2007-07-08. 2008-06-20에 확인함. 
  5. 《동아닷컴》.브라질, ‘거대 예수상 관광 프로젝트’ 가동. 2008년 11월 28일 확인.
  6. “O Dia Online - Cristo Redentor”. 2008-06-20에 확인함. 
  7. Martin, Phillips (2007-06-16). “Vote now for Phonehenge”. The Sun. 2008-06-20에 확인함. 
  8. “Brazil Dedicates Statue of Redeemer: Marconi Illuminates Gigantic Figure by Short-Wave Radio from Rome”. 뉴욕 타임스. 1931-10-13. 
  9. “Amazing moment the world's biggest Christ was struck by lightning”. The Daily Mail. 2008-02-13. 2008-06-20에 확인함. 
  10. Alex, West (2008-02-13). “리우에 번개가 있으라(Let there be lightning in Rio)”. The Sun. 2008-06-20에 확인함. 
  11. “전 세계 투표로 7대 불가사의를 뽑다(Global vote picks Seven Wonders)”. BBC. 2007-07-07. 2008-06-20에 확인함. 
  12. “Sete Maravilhas: Brasil comemora eleição de Cristo Redentor” (포르투갈어). 2008-06-20에 확인함. 
  13. Dwoskin, Elizabeth (2007-07-09). “그리스도상에 투표하라(Vote for Christ)”. 2008-06-20에 확인함.  필요 이상의 변수가 사용됨: |저자=|성= (도움말)
  14. 연합뉴스 (2007-07-10). “거대 예수상 '新 7대 불가사의' 선정 놓고 뒷말 무성”. 2008-06-07에 확인함.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