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 강릉선 탈선사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KTX 강릉선 탈선사고
요약
날짜 2018년 12월 8일
시간 오전 07시 35분경 (KST)
위치 청량신호소 부근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철도 노선 경강선
운영자 한국철도공사
사고 종류 탈선 사고
원인 선로전환기 오류
통계
파손된 열차 수 KTX-산천 408호기편성
승객 198명
부상자 승객 16명, 기관사 1명 부상[1]

KTX 강릉선 탈선사고(KTX 江陵線脫線事故)는 2018년 12월 8일 오전 7시 30분에 강릉역을 출발해 서울역으로 가던 강릉선 KTX 408호기가 탈선으로 16명의 부상자가 발생한 사건이다.

원인[편집]

한국철도공사는 기온 하강에 따른 선로 문제로 원인을 추정했지만, 초동 조사 결과 신호제어시스템 오류로 진단하고 있다. 탈선 직전 강릉역, 코레일 관제센터에서 KTX 강릉선과 영동선이 나뉘는 남강릉분기점 일대 신호제어시스템에 오류 신호가 포착됐기 때문. 오류 정비를 위해 현장에 투입되는 사이 뒤 따르던 열차가 선로에 진입하며 탈선사고가 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신호제어시스템 오류를 정확한 원인이라고 판단하기는 이른 만큼 관계기관의 정밀조사를 통해 사고 원인을 파악 중이다.[2]

논란[편집]

비판[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