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5년 괴산 열차 전복 사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괴산 열차 전복 사고
요약
날짜 1995년 8월 25일
시간 오전 5시 39분쯤
위치 충청북도 괴산군 증평읍[1]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철도 노선 충북선
운영자 대한민국 철도청
사고 종류 전복
원인 폭우 등의 천재지변
통계
파손된 열차 수 1편성
사망자 1명
부상자 약 190명

괴산 열차전복 사고(槐山列車顚覆事故)는 1995년 8월 25일 오전 5시 39분 경 충청북도 괴산군 증평읍[1] 청안천철교에서 부산역을 출발하여 청량리역으로 가던 제 308호 무궁화호가 추락, 탈선한 사고로서 한 명의 사망자와 190여 명의 부상자를 이야기하고 전체 편성이 탈선 및 전복된 사고이다.

개요[편집]

사고 열차는 부산청량리무궁화호 열차로서, 본래 중앙선을 경유하는 열차였으나 당시 구둔 ~ 매곡 간 산사태로 중앙선이 불통되자 제천역에서 충북선으로 진입하여 우회하던 중이었다. 열차가 도안역증평역 사이의 해당 철교를 지나던 중 갑자기 철교의 교각 4개 중 2개가 무너지면서 열차가 전복되었다. 이 사고로 열차에 타고 있던 승객들이 한쪽으로 쏠리면서 홍익회 소속 차내 판매사원이 깔려 숨졌고, 승객 190여명이 중경상을 입었다.[2]

사고 원인[편집]

이번 사고의 직접적인 원인으로는 이 기간 동안 계속된 폭우 등의 천재지변으로 철교를 받치고 있는 교각의 노반도 약해지면서 일어났다. 일부 교각이 유실 또는 약화된 상태에서 철교 위를 지나가던 열차의 하중을 이기지 못하면서 붕괴되었다.

각주[편집]

  1. 당시에는 증평출장소가 증평군으로 승격되기 전이었기 때문에 도안면증평읍괴산군에서 관할하였다.
  2. 주요 철도·도로 불통, 경향신문 1995년 8월 26일자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