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 영화 촬영 헬리콥터 추락 사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한강 영화촬영 헬기 추락 사고
개요
발생일시 1993년 6월 14일
발생유형 추락
발생원인 조종사 과실[1]
비행 내용
기종 S76B
소속 선경건설[2]
등록번호 HL106[3]
탑승승객 7명
승무원 1명
피해 내용
사망자 7명
부상자 1명
생존자 1명 (부상자 포함)

한강 영화촬영 헬기 추락 사고1993년 6월 14일 영화 촬영 중의 헬리콥터한강에 추락한 사고로, 7명의 사망자를 냈다.

오후 4시 경, 영화 《남자 위의 여자》 의 첫 장면인 선상 결혼식 장면을 촬영하던 중, 영화제작 관계자와 주연 배우 변영훈, KBS연예가중계〉 취재팀 등이 근접촬영을 위해 헬리콥터의 고도를 낮추다가 불시착하여 한강에 추락하였다. 사고 이후 뒤늦게 구조활동을 벌이면서 창문을 깨며 헬기에서 탈출한 KBS PD 김일환 씨를 제외한 헬기 기장 최 모씨 등 5명은 구조 당시 이미 숨진 상태였고, 배우 변영훈과 영화사 대표 이 모씨는 병원에서 치료 중 사망했다.[4]

이 사고는 필수 탑승 요원인 부기장이 탑승하지 않았고, 정원수 이상의 정원이 헬기에 탑승하여 발생한 사고이다.[5]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한강 헬기추락사고 조종사과실로 확인”. 매일경제. 1993년 6월 25일. 2014년 7월 30일에 확인함. 
  2. “한강 추락헬기 개발리스서 도입”. 매일경제. 1993년 6월 16일. 2014년 7월 30일에 확인함. 
  3. 박민규 (1993년 6월 16일). “사고헬기 인양”. 경향신문. 2014년 7월 30일에 확인함. 
  4. “영화 촬영하다 헬기 곤두박질”. 동아일보. 1993년 6월 15일. 2014년 7월 30일에 확인함. 
  5. “수상 비행때의 최저고도 무시”. 한겨레신문. 1993년 6월 16일. 2014년 7월 30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