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1533편 활주로 이탈 사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대한항공 1533편 활주로 이탈 사고
개요
발생일시 1999년 3월 15일
발생유형 활주로 이탈
발생원인 조종사 과실
기상 악화
기체 결함
발생장소 대한민국 대한민국 포항공항
비행 내역
기종 맥도넬더글러스 MD-83
소속 대한항공
등록번호 HL7570
출발지 대한민국 서울 김포국제공항
목적지 대한민국 포항공항
피해 내역
탑승승객 150
승무원 6
부상자 79

대한항공 1533편 활주로 이탈 사고1999년 3월 15일포항공항에 착륙하던 중 활주로를 벗어나 방호벽과 충돌하여 기체가 두동강난 사건이다.

사고 개요[편집]

사고 항공기는 승객과 승무원 등 156명을 태우고 김포국제공항을 출발, 포항공항에 도착 예정이었으나, 구름이 짙게 끼고 가 내리는 공항에 착륙하다가 활주로를 이탈, 활주로 외곽 철조망을 뚫고 방호벽을 들이받은 뒤에야 정지하였다.

이로 인해 항공기는 동체가 두 동강 날 정도로 파손되었으며, 탑승객 76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사고 당시 바람이 심하게 부는 등 악천후가 매우 심했던 것으로 조사되었다.

사고 원인[편집]

사고 발생 직후, 발생 원인에 대하여 사고 항공기 기장과 건설교통부, 당시 포항공항의 관제를 맡고 있던 해군측의 의견이 서로 엇갈렸었으나[1], 후일 기체 결함 및 조종사 과실 중 하나인 것으로 폭이 좁혀졌다.[2]

각주[편집]

  1. 대한항공기 사고 서로 "네탓", 《조선일보》, 1999년 3월 17일
  2. 대한항공기 사고원인 기체결함-조종실수 압축, 《조선일보》, 1999년 3월 18일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