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수송기 추락 사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제주도 수송기 추락 사고
개요
발생일시 1982년 2월 5일
발생유형 추락
발생원인 악천후[1]
발생장소 제주도 한라산
비행 내용
기종 C-123
소속 대한민국 대한민국 공군
호출부호 {{{호출부호}}}
등록번호 없음.
출발지 대한민국 서울 성남공항
목적지 대한민국 제주국제공항
탑승승객 47명
승무원 6명
피해 내용
사망자 53명
생존자 없음

제주도 수송기 추락 사고1982년 2월 5일에 발생한 추락 사고이다. 육군 특전사 소속 47명과 공군 소속 6명이 순직하였다.

논란[편집]

사고 당시 군은 "대간첩작전을 수행하다가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으나, 원래는 전두환 대통령제주국제공항 준공식 및 연두순시의 경호를 위한 '봉황새작전'을 수행하기 위해 이동하던 도중이었다. 이러한 사실은 당시 보도통제때문에 보도되지 못하였다.[2] 또한 일부 유가족들은 "아직도 사고 현장의 땅을 파면 사고기의 잔해와 시체가 나온다"며 군의 부실한 조사를 비판하기도 했다.[3]

각주[편집]

  1. 고성식 (2015년 2월 5일). “특전사, 제주서 경호작전 순직장병 33주기 추모식”. 연합뉴스. 2015년 2월 7일에 확인함. 
  2. 김정호 (2012년 2월 8일). “시신·포탄 뒤엉켜 처참, 군사정권 '보도통제' 은폐”. 제주의소리. 2015년 2월 7일에 확인함. 
  3. 이승록 (2012년 2월 9일). “특전사 유족 마지막 소원은 '전두환 사과' 한마디”. 제주의소리. 2015년 2월 7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