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른스트 루스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에른스트 루스카가 1931년에 만든 전자 현미경

에른스트 어거스트 프리드리히 루스카(Ernst August Friedrich Ruska, 1906년 12월 25일 ~ 1988년 5월 27일)[1]는 최초 전자 현미경의 설계를 포함한 전자광학에서의 업적으로 1986년 노벨 물리학상을 받은 독일의 물리학자이다.[2]

1931년 자기 코일이 전자 렌즈의 역할을 할 수 있음을 입증하였으며 1933년 몇 개의 코일을 연이어 사용하여 최초의 전자 현미경을 만들었다.

1960년에는 래스커상을 받았다.[3] 1988년 서베를린에서 죽었다.

각주[편집]

  1. His Nobel bio claims he died on 25 May, while the Ruska memorial site says 27 May
  2. Hawkes, Peter W. (July 1990). “Ernst Ruska”. 《Physics Today》 43 (7): 84–85. Bibcode:1990PhT....43g..84H. doi:10.1063/1.2810640. 
  3. Browne, Malcolm W. (1988년 5월 31일). “Ernst Ruska, a German Nobel Prize Winner, Dies at 81”. 《NY Times》.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