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많은 종교에서 천사는 선한 존재로 여겨진다. 유대-기독교 전통에서 모든 생명의 창조주인 하느님은 선의 의인화로 여겨진다.
코덱스 기가스에서 본 사탄. 악령은 일반적으로 악한 존재로, (기독교 전통에서) 사탄은 그 중 가장 큰 것으로 여겨진다.

종교, 윤리학, 철학, 심리학에서 "선과 악" (善惡)은 매우 일반적인 이분법이다. 마니교아브라함의 종교적 영향력을 가진 문화에서, 악은 일반적으로 선과는 이원적 대립적 반대론으로 인식되며, 선은 이겨야 하고 악은 져야 한다.[1] 불교의 영적 영향을 가진 문화권에서, 선악은 상반된 원칙이지만 실재하지 않으므로, 이중성을 비우고, 일치 시키는 인식의 감각으로, 을 달성함으로써 극복해야 하는 길항적 이원성의 일부로 인식된다.[1]

일반적으로 은 선으로 묘사된 것의 부재 또는 반대이다. 종종 악은 심오한 부도덕을 나타내는 데 쓰인다. 일부 종교적 맥락에서, 악은 초자연적인 힘으로 묘사되었다.[2] 악의 정의는 동기의 분석과 마찬가지로 다양하다.[3] 그러나 일반적으로 악과 관련된 요소는 편의성, 이기심, 무지 또는 방임과 관련된 불균형 행동과 관련이 있다.[4]

선과 악에 관한 현대 철학적 질문은 연구의 세 가지 주요 영역으로 분류된다: 선과 악의 본질에 관한 초윤리학, 우리가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에 관한 규범 윤리학, 특정 도덕 문제에 관한 응용 윤리학.[5]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Paul O. Ingram, Frederick John Streng. Buddhist-Christian Dialogue: Mutual Renewal and Transformation. University of Hawaii Press, 1986. pp. 148–149.
  2. “Evil”. Oxford University Press. 2012. 2012년 8월 22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3. Ervin Staub. Overcoming evil: genocide, violent conflict, and terrorism. New York: Oxford University Press, p. 32.
  4. Caitlin Matthews, John Matthews. Walkers Between the Worlds: The Western Mysteries from Shaman to Magus. Inner Traditions / Bear & Co, 2004. p. 173.
  5. Internet Encyclopedia of Philosophy "Ethics"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