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네로 클라디우스 카이사르 아우구스투스 게르마니쿠스
Nero 1.JPG
로마 제국제5대 황제
재위 54년 10월 13일 – 68년 6월 9일
전임자 클라우디우스
후임자 갈바
신상정보
출생일 37년 12월 15일
출생지 이탈리아 안티쿰 (오늘날 안치오네투노)
사망일 68년 6월 9일 (30세)
사망지 로마 외각
매장지 로마 핀초 언덕 도미티이 아헤노바르비 마우솔레움
가문 율리우스-클라우디우스 왕조
부친 그나이우스 도미티우스 아헤노바르부스
클라우디우스 (양아버지)
모친 아그리피나 미노르
배우자 클라우디아 옥타비아
포파이아 사비나
스타틸리아 메살리나
스포루스
피타고라스 (자유민)
자녀 클라우디아 아우구스타
종교 로마 이교

네로(Nero)는 로마 제국의 제5대 황제(37년 12월 15일~68년 6월 9일, 재위 54년 10월 13일 - 68년 6월 9일)이자 율리우스-클라우디우스 왕조의 마지막 황제이다. 본래 이름은 루키우스 도미티우스 아헤노바르부스(Lucius Domitius Ahenobarbus)이며, 황제가 되어 네로 클라우디우스 카이사르 아우구스투스 게르마니쿠스(Nero Claudius Caesar Augustus Germanicus)로 칭하였다. 클라우디우스의 외종손이자 양자이며 칼리굴라의 외조카가 된다.

흔히 네로 황제라고 하면 정신 이상자나 폭군을 연상하지만, 그의 재위 기간 동안 로마의 문화는 융성하였다. 네로는 자신을 예술가의 지도자로 생각하여 , 노래, 건축 등 예술을 지원했는데, 지금도 네로 시대 당시 지어진 화려한 건축물이 남아 있다. 그가 폭군으로 낙인찍힌 것은 로마 대화재 당시 민심 수습책으로 신흥 종교였던 기독교에 책임을 덮어씌우고 기독교도를 대학살해 기독교의 뿌리 깊은 원한을 산 이유가 크다.

생애[편집]

네로

재위 이전[편집]

서기 37년 가이우스 도미티우스 아헤노바르부스의 아들로 태어났다. 네로의 모친은 아우구스투스의 증손녀이자 게르마니쿠스의 딸인 율리아 아그리피나이다. 그의 출생 당시 로마 제국은 외삼촌인 칼리굴라의 집권기였는데, 태어난 지 얼마 안 돼 아버지가 사망하였다. 서기 49년 모친인 아그리피나가 숙부(네로의 외종조부)이자 당시 로마 제국 황제였던 클라우디우스와 결혼하였고, 네로는 클라우디우스의 양자가 되었다.

재위 시기[편집]

네로는 서기 54년 양부 클라우디우스의 친아들인 세 살 차이의 의붓동생 브리타니쿠스[1]를 제치고 황제로 취임하였다. 집권 전반기 그는 철학자이자 정치가세네카와 근위군단 장교 부루스의 보좌를 받아 선정을 베풀었다. 또한, "로마의 신이 황제에게 로마 문화를 발전시키라는 명령을 했다."라는 신념에 따라 로마의 문화건축을 발전시켰다.

그러나, 55년 의붓동생인 브리타니쿠스를 독살(이는 모친 아그리피나의 소행이라는 주장도 있다)하였고, 59년에는 정치적으로 간섭해 온 모친 아그리피나를, 62년에는 아내 옥타비아를 살해하였다. 서기 64년 기름 창고 사고가 원인이 되어 로마 대화재가 발생하여 민심이 혼란스러워지자, 당시 로마 제국의 신흥 종교였던 기독교에 책임을 덮어씌워 기독교도를 대학살함으로써 로마 제국 황제 중 최초의 기독교 박해자로 기록되었다.[2][3] 65년에는 정치 스승인 세네카에게 자살 명령을 내렸다.

그는 예술을 사랑하여 2대 제전을 창시하였으나, 정치는 문란하여 68년 친위대까지 반란을 일으켰다.[4]

죽음[편집]

68년 타라콘네시스 속주 총독 갈바가 일으킨 내전이 일어나고 이에 각지의 총독들이 동조하여, 마침내 원로원으로부터 "국가의 적"이라는 선고를 받았다. 68년 6월 8일 로마를 탈출하여 마지막까지 그의 편에 있던 해방 노예 파온의 별장에서 자살하였다.

외양[편집]

평균 키에 몸 곳곳에는 점이 있었으며, 악취를 풍겼다. 암갈색의 머릿칼에, 매력적이라기보다는 평범한 풍모였다.

눈은 유약해 보이는 파란색이었고, 목은 굵었다. 배가 나왔고, 다리는 매우 가늘었다.

 
— 로마의 역사가, 수에토니우스, 《12황제 열전》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브리타니쿠스클라우디우스와 그의 세번째 아내이자 첫번째 황후인 메살리나(22년 - 48년) 사이에서 태어난 아들이다.
  2. 성공회 사제이자 신약성서학자인 박태식 신부에 따르면, 네로 황제 당시 화재는 서기 64년에 9일간 일어났다. 로마 시내 14개 구역 중 10개 구역에 일어난 대형 화재였다. 정부의 구호활동에도 불구하고 로마 제국 체제의 안위를 흔들 수 있는 네로 황제 방화설이 수그러들지 않자, 집권세력은 당시 "사악한 미신", "로마 제국에 의해 처형된 그리스도를 믿는 자"라는 공격을 받고 있었던 기독교도들을 사회혼란 해결의 희생양으로 삼아 탄압하고 화형으로 살해하였다. 《타르수스의 바오로》/박태식 지음/바오로딸.
  3. 사도행전에 따르면 네로 황제 전에도 기독교는 헤롯 왕실과 산헤드린 의회에 의해 순교자가 발생하는 탄압을 받았다. 즉, 네로를 최초의 기독교 박해자라고 하는 것은 로마 제국 황제 중 최초라는 뜻이다.
  4.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
전임
클라우디우스
제5대 로마 제국 황제
54년 - 68년
후임
갈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