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파이아 사비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포파이아 사비나
아우구스타 포파이아 사비나

Poppaea Augusta Sabina
알 테르메 거대 궁전에 있는 포파이아의 흉상
알 테르메 거대 궁전에 있는 포파이아의 흉상
지위
이름
포파이아 사비나 (라틴어: Poppaea Sabina)
신상정보
출생일 30 년
출생지 폼페이
사망일 65년 (34 - 35세)
사망지 로마
가문 율리우스-클라우디우스 왕조
부친 티투스 올리우스
모친 대 포파이아 사비나

포파이아 사비나(라틴어: Poppaea Augusta Sabina, 30년 ~ 65년)는 네로의 두 번째 부인이다. 후대 황제인 오토 (로마 제국)의 전 부인이기도 했다.

초기 생애[편집]

포파이아 사비나는 폼페이에서 티투스 올리우스와 대 포파이아 사비나의 딸로 태어났다. 그의 집안은 폼페이 베수비오 화산 폭발 이후 살아남아 생존한 것으로 추정된다. 그 후 그의 가족들은 메나드로의 집을 사들여 거주하게 된다.

티투스 올리우스는 티베리우스 시절 로마의 재무관이였다. 루키우스 세나우스의 악연은 그가 공직에서 안정된 일을 하는 것을 막았다. 피케니움 출신이였던 그의 출신이 미천했기 때문에, 정치적으로 이득을 보지 못하다가 31세의 나이로 요절했다. 그의 어머니 대 포파이아 사비나는 당대의 현명한 여성으로써, 티투스는 그를 "그녀의 날들중 가장 사랑스런 여인"이라 회고했다. 대 포파이아 사비나의 아버지였던 가이우스 포파이우스 사비누스는 12년부터 35년까지 모에시아의 집정관으로 있었다.

결혼[편집]

포파이아의 첫 남편은 루프리우스 크리스피누스라는 에퀴테스와의 혼인이였다. 그의 나이 14세, 44년의 일이였다. 그는 친위대 (로마 제국)의 대장이였으나, 클라우디우스의 계처였던 소 아그리피나는 그를 경계하여 한직으로 내쫓고 그자리에 섹스투스 부루스라는 인물을 앉힌다. 그러나 그는 네로대에 이르러 처형당한다. 크리스피누스와의 관계에서 소 루프리우스 크리스피누스를 얻는데, 그의 사후 네로에 의해 죽임을 당한다.

크리스피누스의 사후, 포파이아는 그보다 7살 연하인 오토와 두 번째 결혼을 한다. 타키투스 연대기에 의하면, 네로와 가까워지기 위해 오토와 결혼한 것이라 한다. 네로와 가까워졌고 그의 측실이 된다. 네로는 오토와 포파이아의 이혼을 명하고 오토를 루시타니아의 총독으로 발령했다. 타키투스는 58년, 수에토니우스는 59년에 벌어진 일이라 적고 있다.

타키투스는 포파이아가 네로의 모친이였던 소 아그리피나를 살해하도록 꼬드긴 것으로 기록했다. 소 아그리피나는 네로와 포파이아가 결혼하는 것을 반대했기 때문에 걸림돌을 제거하기 위해 살해했다고 주장한다. 많은 역사가들은 62년까지 네로와 포파이아가 결혼하지 못한 이유가 바로 소 아그리피나의 존재 때문이라고 주장한다.

소 아그리피나 사후, 포파이아는 네로에게 정실인 클라우디아 옥타비아를 살해하라고 충동질하였다. 그는 네로의 첫째 부인이면서 사촌이기도 하였는데, 네로는 그를 사랑하지 않았다. 그래서 옥타비아를 벤토텐의 섬에 유폐시켜, 불륜의 벌을 받게 하였다.

결혼 8년째, 62년에 포파이아는 임신을 하였는데 클라우디아와 이혼 12일 후에 벌어진 일이였고 그녀와 정식으로 결혼한다. 63년 1월 21일 딸을 얻었는데, 이름은 클라우디아 옥타비아였다.

포파이아는 우유 목욕을 즐겼는데, 그 이유는 우유 목욕이 모든 질병을 예방하는 마법같은 것이라 믿었기 때문이었다. 타키투스는 그런 그녀를 두고 야심적인 여인, 유대인 여가가였던 요세푸스는 신앙이 깊은 여인으로 기록했다.

죽음[편집]

포파이아의 죽음은 어이없게도 네로에 의해 벌어졌다. 65년의 어느 날, 포파이아는 네로에게 과할 정도의 경주를 하는 것에 대해 짜증을 내자 네로가 충동적으로 그의 배를 가격하여 살해했다. 서기 65년이였으며 네로는 그녀의 죽음을 슬퍼했으나 때는 이미 너무 늦어 있었다. 이집트식으로 장례를 치루었으나 방부처리 하지는 않았다. 포파이아는 그때 네로의 둘째 아이를 임신 중이였고, 아기 역시 사산됐다. 장례는 국장으로 치뤄졌다.

그녀 사후, 네로는 스포루스라는 남성 노예를 거세시켜 포파이아와 같이 분장하게 하였고, 그를 늘 포파이아라 불렀다.

읽어보기[편집]

전임
클라우디아 옥타비아
제8대 로마 제국 황후
62년 - 65년
후임
스타틸리아 메살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