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음의 바탄 행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바탄 죽음의 행진 경로

죽음의 바탄 행진(-行進, 영어: Bataan Death March, 타갈로그어: Martsa ng Kamatayan sa Bataan, 일본어: バターン ()行進 (こうしん))은 태평양 전쟁 초기에 일본군이 7만 명의 미군과 필리핀군 전쟁포로를 학대한 행위로, 1942년 4월 9일 필리핀 바탄 반도 남쪽 끝 마리벨레스에서 산페르난도까지 88km를 강제적으로 행진하게 한 것이다.

다시 카파스부터 오도널 수용소까지 13km를 강제로 행진하였는데 전쟁 포로 70,000명이 행진 과정 중 구타, 굶주림 등을 당했고 낙오자는 총검으로 찔려 죽음을 당했다. 결국 7,000명~10,000명의 전쟁 포로들이 행진 도중에 사망했고 54,000명만 수용소에 도착했다. 그리고 나머지는 정글 속으로 도망쳤으며 이 책임으로 필리핀 침공작전을 계획한 사령관 혼마 마사하루 중장은 1946년 4월 3일 마닐라 군사 재판에서 유죄를 선고받고 처형된다. 하지만 고의적 명령 왜곡으로 이 사태를 초래한 쓰지 마사노부 중좌는 처벌은커녕 전범으로 기소되지도 않았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