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전쟁 범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일본의 전쟁범죄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1938년 쉬저우에서 일본군에 의해 학살된 중국인들

일본의 전쟁 범죄(日本 - 戰爭犯罪, 일본어: 日本の戦争犯罪 (にほんのせんそうはんざい), 영어: Japanese war crimes, Japanese war atrocities, Asian Holocaust)는 19세기 말에서 20세기 중반 일본 제국에 의해 자행된 일련의 전쟁 범죄를 지칭한다. 일본 내에서는 우익정권의 영향으로 극동 국제 군사 재판(IMTFE)만을 한정하여 의미를 축소해석하기도 한다. 영미권을 비롯한 서구권에서는 아시안 홀로코스트(Asian Holocaust)란 표현을 사용한다.

포로 대우[편집]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군의 연합군 포로 대우는 매우 잔인했다. 특히 인도차이나 전선에서는 대다수의 포로들이 교량 건설, 기지 건설 등의 노동에 동원되었다. 이 과정에서 일본군은 단순한 재미로 포로들을 처형하기도 했다. 한 영국인 참전 군인은 다음과 같이 당시를 회상했다.

미얀마 정글에서 있었던 행진은 죽음의 행진이었다. 다리 건설에 동원되기 위해 현장으로 이동하던 중 한 일본인 장교는 곧 있을 검술대회 연습을 위해 포로 몇 명을 모았다. 키가 작았던 그는 영국군 포로들에게 우월감을 표시하기 위해 큰 나무 상자 위에 올라섰다. 그리곤 포로들의 목을 베었고 매우 흡족해 했다. 다리 건설에 투입되기 전에 이미 수많은 나의 전우들이 재미로 혹은 아무런 이유없이 살해되었다.

이러한 사실들로 말미암아 일본군에게 사로잡힌 포로들의 생존 확률은 유럽에서의 생존 확률과 비교해 매우 낮은 수치였다.

주요 범죄 및 학살[편집]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