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신대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순신대교

여수 묘도 쪽에서 바라본 이순신대교(2014.2.28 촬영)
공식이름 이순신대교
교통시설 광양시, 여수시 시도
횡단 여수시 - 광양시
관리 대림산업
설계 유신코퍼레이션
주경간 1,545m
총길이 2,260m
너비 29.1m, 왕복4차선
운행높이 270m
형하공간 1,310m x 76.7m
착공일 2007년 10월
완공일 2012년
개통일 2012년 5월 10일 (임시개통), 2013년 2월 7일 (개통)
통행요금 없음
위치 대한민국 대한민국 여수시, 광양시
좌표 북위 34° 53′ 57.25″ 동경 127° 42′ 17.31″ / 북위 34.8992361° 동경 127.7048083° / 34.8992361; 127.7048083좌표: 북위 34° 53′ 57.25″ 동경 127° 42′ 17.31″ / 북위 34.8992361° 동경 127.7048083° / 34.8992361; 127.7048083

이순신대교(李舜臣大橋)는 전라남도 여수시 묘도광양시 금호동을 연결하는 길이 2.26km의 현수교이다.

2개의 주탑 사이의 경간(徑間) 길이가 1,545m로 대한민국에서 가장 길고, 해수면에서 상판까지의 높이 역시 80m로 대한민국에서 가장 높다.[1]

이 다리는 여수국가산단 진입도로 건설공사의 일환으로 건설되었으며, 2007년 10월에 착공하여 2012 여수 세계박람회 때문에 2012년 5월 10일부터 8월 13일까지 3개월여 간 임시개통하였다가 2013년 2월 7일 정식으로 개통하였다.[2]

개요[편집]

이순신대교는 여수국가산업단지 진입도로 건설공사 제3공구에 해당하는 2.26km의 교량구간으로, 2003년 8월 건설교통부에 여수산단진입도로 예비타당성 대상 신청으로 사업이 시작되었다.

계획 초기에는 가칭 '광양대교'로 불렸으나 2007년 2월부터 4월까지 전라남도에서 열린 전라남도 내 '주요 장대 교량에 대한 명칭 공모'[3][4]를 통해 '이순신대교'라는 현재의 이름이 정해졌다.[5] 이순신대교라는 이름은 다리가 건설된 여수시 묘도와 광양시 금호동 사이의 바다가 임진왜란 당시 노량 해전이 펼쳐진 노량 해협과 인접하였고, 전투를 이끈 이순신 장군의 주 활동 무대 중 하나이자 그가 전사한 곳이라는 이유에서 붙여지게 되었다.[5][6] 또, 2개의 주탑 사이의 거리(주경간)는 이순신 장군의 탄신년인 1545년을 기리기 위해 1,545m로 설계하였고,[7] 이는 2010년 12월 기준으로 대한민국에서 가장 길고 세계 4위에 해당한다.[8]

교량의 특징[편집]

이순신대교는 2003년 여수국가산단 진입도로 개설공사 제3공구 사업으로 전라남도가 발주하였으며, 설계사는 유신코퍼레이션(주), 시공사는 대림산업이다.

총연장 2,260m, 주경간장 1,545m인 3경간 대칭 타정식 현수교로 도로는 왕복 4차선이다.[7] 2010년 10월 10일에 완공된 2개의 주탑은 높이 270m로 세계 최고 높이이며, 덴마크 스토레벨트 다리(254m), 서울 63빌딩(249m), 남산(262m)보다도 높다.[9][10] 2개의 주탑 사이의 경간(徑間) 길이는 기본계획 당시 1,100m였으나, 일반 아스팔트 대신 에폭시 아스팔트로 도로를 포장해 445m를 연장한 1,545m로 시공하였다.[11]

이순신대교와 같은 현수교는 주탑과 앵커리지, 주탑과 주탑 사이를 잇는 주케이블에 행어케이블을 매달고 행어케이블이 상판을 들어올리는 형태인데, 이순신대교는 대한민국 최초로 전공정이 순수 국내 기술로 시공되었으며, 시공사인 대림산업이 시공계획, 장비제작 등을 주도하였다. 앵커리지는 흥우산업, 주탑은 청진건설, 케이블은 케이블텍관수이앤씨가 협력업체로 참여했으며, 강교제작은 대림C&S와 현대스틸산업이 수행했다. 강판은 포스코, 케이블용 와이어는 고려제강, 주단강품은 삼영엠텍이 생산하였다. 한편, 앵커리지는 여수 쪽엔 지중정착식, 연약지반인 광양 쪽엔 중력식으로 시공되었다.[12]

국도 승격[편집]

이 다리는 개통 이후 관리권 문제가 대두되었는데, 광양시여수시에서는 다리에 대한 관리권이 없다는 이유로 단속 등 관리를 하지 않다가 관련 지자체인 전라남도, 여수, 광양이 공동 관리하기로 하였다. 그러나, 다리의 관리비용이 매년 약 12억원 정도인데다 시공사의 하자보수기간이 끝나면 관리비용이 1년에 100억원에 이를 수 있다는 예상까지 나오고 있다.

이 다리는 주된 건설 목적이 광양, 여수 지역의 국가산업단지에서 생산되는 물류를 운송시키기 위한 산업도로 기능에 초점이 맞춰져 있기 때문에 전라남도, 여수시, 광양시 등 관련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이 다리 구간을 근처의 국도 제59호선으로 승격시켜줄 것을 국도 관리 주체인 국토교통부2014년 3월 24일 정식으로 건의하였다.[13]

도로 포장 하자[편집]

2012년 5월 여수 엑스포에 맞춰 3개월 간 임시 개통을 했는데 아스팔트를 두번 연이어 포장해야 했지만, 한번만 하고 차량을 통행시킨 탓에 내구성에 문제가 생겨 포장이 뜯어지고 훼손되는 일이 발생했다. 시공사인 대림산업은 임시개통 이후 별다른 보강조치 없이 포장을 덧씌웠다. 이에 대해 대림산업 관계자는 '(아스팔트를) 분할시공을 하면 일체화가 (강하게) 안될 수 있다는 거에 대해 놓친 부분이 있다'며 문제를 인정했다.[14]

교량 흔들림 사건[편집]

2014년 10월 26일 오후, 전남소방본부로 교량이 심하게 흔들린다는 시민 제보 10여 건이 발생했고, 교량이 전면 통제되었다. 이에 따라 차량들이 급히 대피하는 상황이 벌어졌다.[15] 교량은 아래위로 1m가량 진동했고, 일부 시민들은 차량을 버리고 대피하기도 했다. 전라남도 측은 전문가들을 동원해 긴급 안전점검을 벌였다. 전문가들은 흔들림 현상의 원인을 도로포장 공사 과정에서 설치한 1.2m가량의 바람 가림막으로 보았다. 가림막이 바람을 막아 소용돌이가 생기면서 다리가 휘청거렸다는 진단이 나왔다.[16]

갤러리[편집]

주의사항[편집]

  • 교량에 2륜차 및 사람의 통행금지 표지가 있는 자동차 전용도로로 운용되고 있다.
  • 제한속도는 60km/h이다.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우리나라 바다에서 가장 높은 다리는?
  2. 여수국가산단 진입도로 건설 개요 (여수시청 홈페이지).
  3. 주요 장대교량 명칭 공모 (전라남도청 홈페이지 도정소식 공지사항).
  4. 전남도, 교량 명칭 공모키로 (전라남도청 홈페이지 도정소식 보도자료).
  5. 전라남도청 홈페이지 도정소식 보도자료 2008.04.30.
  6. 여수인터넷뉴스 2010. 11. 05.일자 기사 중 2007년 명칭 공모에 대한 여수시 공문 내용.
  7. 대림산업 이순신대교 브로셔.
  8. List of longest suspension bridge spans (Wikipedia english).
  9. 한국형 현수교 이순신대교, 한겨레.
  10. 세계 최고 높이 270미터…이순신 대교 주탑 완공, SBS.
  11. 국내 최장 현수교 이순신대교 노면 포장 전면 교체 연합뉴스, 2014.5.15
  12. 하늘에 닿은 다리 '이순신대교'를 가다, 아시아경제.
  13. 이순신대교, 정부가 관리해야?…국도 승격에 촉각 MBC, 2013.9.30
  14. JTBC 뉴스, <도로 곳곳 파손, 구멍까지…이순신 이름에 먹칠한 부실 시공>, http://news.jtbc.joins.com/article/article.aspx?news_id=NB1048641
  15. JTBC 뉴스, <"다리가 흔들린다!" 이순신대교 소동…시민들 '철렁'>, http://news.jtbc.joins.com/article/article.aspx?news_id=NB10617849
  16. JTBC 뉴스, <흔들린 이순신대교, 통행은 일단 재개…안전 문제 없나>, http://news.jtbc.joins.com/article/article.aspx?news_id=NB10618887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