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탈리 긴즈부르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비탈리 긴즈부르크노벨상을 수상한 인물 또는 단체입니다.
Виталий Лазаревич Гинзбург.jpg
출생 1916년 10월 4일
러시아 제국 러시아 제국 모스크바
사망 2009년 11월 8일 (93세)
러시아 러시아 모스크바
국적 러시아 러시아
분야 물리학
소속 레베데프 물리연구소(Физический институт имени Лебедева)
지도 교수 이고리 예브게니예비치 탐
주요 업적 플라스마
초유체
수상 노벨 물리학상 (2003)
울프상(1994/95)

비탈리 라자레비치 긴즈부르크 (Вита́лий Ла́заревич Ги́нзбург, 1916년 10월 4일 ~ 2009년 11월 8일)는 러시아이론물리학자이자 천체 물리학자다. 러시아 과학원의 회원이고, 2003년에 초전도체와 초유체 이론의 개척에 관한 공헌으로 알렉세이 알렉세예비치 아브리코소프앤서니 레깃과 함께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하였다.

1916년 10월 4일 모스크바의 유태인 가정에서 태어나서, 1938년 모스크바 대학교를 졸업하였고, 1942년 박사 학위를 받았다. 1940년 부터 (2004년 까지) 모스크바의 모스크바 대학에서 근무했다. 그의 업적으로는 1950 년에 레프 란다우 와 함께 만든 초전도 이론 현상론, 긴즈부르크-란다우 이론플라스마 (예를 들면, 전리층) 에서 전자기파 진행에 관한 이론, 우주선의 기원에 관한 이론 등이 있다.

수상[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