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서튼후에서 발굴된 앵글로색슨 지도자의 투구 레플리카.

중세(中世)는 유럽 역사에서 서로마 제국이 멸망(476년)하고 게르만 민족의 대이동(4세기-6세기)이 있었던 5세기부터 르네상스(14세기-16세기)와 더불어 근세(1500-1800)가 시작되기까지의 5세기부터 15세기까지의 시기이나 이 개념은 동양사에는 적용하기 어렵고 유럽 이외 지역에 '중세'가 있었는지도 학자에 따라 의견이 상충하지만 유럽 이외 지역에 '중세'가 없었다는 지극히 유럽 중심주의적인 의견도 존재한다.

로망스어군의 역사학자들은 중세를 전기(High)와 후기(Low)로 양분한다. 독일어권과 영어권의 학자들은 일반으로 중세를 초기 · 성기 · 후기의 세 시대로 나눈다.[1] 벨기에의 역사가인 앙리 피렌(Henri Pirenne: 1862-1935)과 네덜란드의 역사가인 요한 하위징아(1872-1945)는 20세기 초에 다음의 세 시대 구분을 대중화하였다. (아래 연표도 이들의 구분에 따른 것이다.)

금장 칸국 몽골의 유럽 원정 근세 고대 후기 문예부흥기 중세 후기 중세 성기 중세 초기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Power, Daniel (2006). 《The central Middle Ages: Europe 950–1320》. The short Oxford history of Europe (illustrated ed.). Oxford University Press. pp. 304 ISBN 978-0-19-92531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