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석리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입석리
역사
역사
개괄
관할 기관 한국철도공사 대전충청본부 충북지역관리단 제천관리역
소재지 충청북도 제천시 송학면 선돌로 144
좌표 북위 37° 11′ 48.69″ 동경 128° 17′ 51.5″ / 북위 37.1968583° 동경 128.297639°  / 37.1968583; 128.297639
개업일 1953년 9월 21일
종별 보통역
승강장 구조 1면 2선
노선
태백선
제천 기점 13.7 km
제천
(13.7 km)
쌍룡
(4.6 km)

입석리역(Ipseok-ri station, 立石里驛)은 충청북도 제천시 송학면 시곡리에 있는 태백선의 역이다. 인근에 시멘트 공장이 있어서 화물 수송을 많이 하는 역이며 여객 취급은 2008년 12월 중단되었다. 입석역이라고 잘못 불리기도 한다. (실제로 제천역 역명판에 입석역이라고 써 있다)

역명 유래[편집]

부근에 선돌(立石)이 있어 붙여진 지명인 입석리에서 유래하였다. 다만 입석리역 역사 본체와 플랫폼은 시곡리에 속해 있으며, 역 앞을 흐르는 무도천을 경계로 입석리 마을과 접해 있다.

연혁[편집]

특징[편집]

  • 일반적으로 본선은 역사 바로 앞에 설치되는데, 이 역은 역사 반대쪽 끝 선로가 본선으로, 흔치 않은 경우이다.[4] 역사와 본선 승강장은 긴 지하도로 이어져 있다.
  • 본선인 14번, 15번선 사이에 승강장이 있는 외에, 측선인 1번선에도 승강장이 있다.

전용선[편집]

  • 아세아시멘트선: 아세아시멘트 주식회사에서 사용하며, 입석리에 위치한 아세아시멘트 제천공장으로 들어간다. 길이는 6km이다.
  • 한일현대시멘트영월선: 한일현대시멘트 주식회사에서 사용하며, 강원도 영월군 한반도면 신천리에 위치한 현대시멘트 영월공장으로 들어간다. 길이는 8km로, 이는 대한민국 내 사설 철도 가운데 서천화력선화순선을 제외하고 가장 긴 편에 속한다. 한일현대시멘트에서는 현대정공에서 제작하여 1991년 10월 20일 납품한 60톤급 GT22형[4] 입환용 디젤 기관차를 2016년 12월 31일까지 운용하다가[5], 해당 차량의 내구연한 도래로 인하여 한국철도공사의 7309호 기관차를 매입하여 2017년 1월 2일부터 운용하고 있다.

각주[편집]

  1. 철도청 고시 제198호, 1965년 12월 24일.
  2. 대한민국관보 철도청고시제28호, 1990년 12월 16일
  3. 국토교통부고시 제2013-601호 , 2013년 10월 17일.
  4. 편집부 (2012). “철도인 인터뷰 : 김기선 입석리역장”. 《레일러》. 12호 (서울: 미래테크). 50쪽. 
  5. 변성우 외 (1999). 《한국철도차량 100년사》. 서울: 철도차량기술검정단. 137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