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자유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부자유친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SBS
방송 기간 1996년 1월 6일 ~ 1996년 7월 14일
방송 시간 , 8시 50분 ~ 9시 50분
방송 분량 1시간
방송 횟수 56부작
연출 이종수
극본 서영명
출연자 김무생, 이효춘, 최수지, 엄정화
음성 한국어

부자유친》은 1996년 1월 6일부터 1996년 7월 14일까지 방영된 SBS 주말극장이다. 해당 드라마부터 SBS 주말극장은 주말 밤 8시 50분에 방송되었다.[1]

기획 의도[편집]

대조적인 인생관을 가진 가족 구성원들의 갈등과 화해를 그린 코믹 홈드라마[2]

등장 인물[편집]

아버지. 자상하고 유머 감각이 풍부한 성격. 꽃 농장과 목장 경영. 20년 넘게 숨겨온 아들을 데려온다. 내적으로 갈등하던 중 교통 사고를 당하여 기억상실증에 걸린다. 마지막회엔 오 여사에게 마음고생을 많이 했다며 다이아몬드 반지를 선물한다.
어머니. 수다스럽고 극성맞지만 애교가 넘치는 귀여운 성격. 딸들을 재력 있고 좋은 가문에 시집보내는 것이 최대 목표. 딸들의 기대에 못 미치는 결혼과 남편의 숨겨둔 아들의 존재에 충격을 받고 분노한다.
맏딸. 만사태평형. 가정학과를 졸업하고 미조산업에서 영양사로 근무하다 사표를 낸다. 남편을 잘 만나 편안히 사는 것이 목표였으나, 가난한 태환과 결혼하여 신이 가족과 함께 가정으로 들어앉는다. 초원과 같은 날 출산하여 식구들의 축하를 받는다.
맏사위. 정원과 7년 간 사귀어온 남자. 가난한 샐러리맨으로 결혼 후 실직을 맞자 송 사장에게 찾아가 무슨 일이든 할 테니 월급을 달라고 사정한다. 김 여사 밑에서 일하게 되며 김 여사에게 미조백화점의 주주가 되고 싶다는 포부를 밝힌다.
둘째 딸. 미조산업의 비서실 차장. 진취적이고 야심만만한 성격으로 준재벌인 지석과 결혼하지만 여섯 살 난 아들이 있다고 하자 절망한다. 지석의 아들 준을 자신의 아들처럼 키우려 하지만 결국 헤어지게 된다. 유학을 준비하던 중 이를 포기하고 미조백화점 경영에 참여하기로 마음먹는다.
화원의 남편. 어머니가 사장으로 있는 미조산업의 기획 실장에 오른다. 아버지의 반대로 결혼하지 못한 동성동본의 미연 사이에서 아들을 두고 있다. 미연과 미숙을 납치하여 폭행하고 협박한다. 아들 준을 데려온 후 준을 지나치게 과잉보호한다.
송 사장의 숨겨둔 아들. 미연과 같은 오피스텔에 살며 미조산업에 다니고 있다. 송 사장을 대신하여 초원의 혼수를 장만하는 등 집안의 어른 노릇을 한다.
구김살 없고 천진난만한 전형적인 막내. 자신보다 한 살 위의 아들을 둔 26살 터울의 홀아비 재신과 결혼한다. 재원의 존재를 부정하고 오빠 노릇을 하는 재원을 얄미워하지만 오랜 세월 외롭게 산 재원의 삶을 이해한다. 재신과의 결혼 생활에서 갈등을 겪지만 임신하여 언니 정원과 같은 날 출산한다.
초원의 아버지 뻘인 사진 작가. 초원 앞에서는 점잔을 빼다가도 초원이 뽀뽀를 해주면 휘파람을 불며 집으로 가는 '소년 같은 아저씨'. 결혼 후에도 천방지축인 초원을 길들기이 위해 노력한다.
화원의 시어머니. 중소 기업 미조산업 경영. 지석에게 아들이 있다는 것을 알면서도 결혼을 시키며 사돈 오 여사에게 '모든 것이 신의 뜻'이라며 감동적 톤으로 호소한다. 회사가 어려워지자 전 며느리인 화원에게 백화점 운영을 부탁한다.
태환의 어머니. 정원에게 시누이 태순의 빨래까지 시키며 구박한다.
태환의 한 살 위 누나. 동생 부부에게 얹혀살면서 사사건건 올케를 괴롭히는 극성맞은 시누이.
지석의 전 애인. 7년 전 지석의 아버지가 죽은 후 지석과 떠난 제주도 이별 여행에서 임신을 하여 아들 준을 낳는다. 친생자 포기 각서와 함께 준을 화원에게 보낸다. 지석이 화원과 결별하자 미숙, 준과 함께 지석의 집으로 들어오지만 암에 걸려 죽는다.
미연의 언니. 동생 실연의 부당성을 따지며 지석에게 미연과 결혼할 것을 요구한다. 미연의 전재산을 넘겨준다는 조건으로 미연과 준을 다시 받아들이고 백화점 운영권을 넘겨달라고 제안한다.
재신의 아들. 미술학도. 자기보다 한 살 어린 초원을 새어머니라고 불러야 하는 상황에 빠지지만 초원의 사랑을 알고 재신과의 관계를 지지한다.

연장[편집]

참고 사항[편집]

  • 당시 현직 SBS 아나운서 유정현이 출연한 드라마였으나[4] 동작 연기와 대사 처리로 인해 드라마의 흐름을 끊는다는 비판을 받았다.[5]
  • 송화원 역의 엄정화는 이 드라마 때문에 KBS 2TV <프로젝트> 캐스팅(극중 국제 변호사 역)[6] 제의를 고사했으며 엄정화 자리에는 전혜진이 대타로 들어갔고 이 과정에서 이아현, 독고영재 등은 출연 제의를 포기했다.
  • 이효춘이 처음으로 성인의 엄마 역할을 맡았는데, "왜 벌써 큰 애들 엄마 역할을 시키냐"며 투정을 부린 적이 있다고 한다.[7]
  • 큰딸 송정원 역의 캐스팅 문제로 어려움을 겪었는데 당초 이승연[8], 음정희[9] 등이 거론됐으나 모두 고사하자 설득 끝에 최수지가 간신히 낙점됐다.
  • 작가 서영명은 해당 드라마는 전작 <이 여자가 사는 법>에 비해 잔잔하게 그리겠다고 하였으나, 도입부분부터 사생아의 등장과 커플들의 나이 차 등 작위적인 구성[10]과 과장 연기가 문제점으로 지적되었다.[11]
  • 갈등 해소 방식의 비약과[12] 극단적이고 자극적인 상활 설정, 독백 형식의 원색적인 대사 등 특유의 화법이 시청자들에게 비판을 받았다.[13]
  • 1996년 1월 14일 방영분에서 극 중 인물이 안전띠를 착용하지 않는 장면과[14] 지석이 자신의 애인과 그 언니를 납치하여 폭행, 협박하는 장면을 방영하여 방송위원회로부터 주의와 경고를 받았다.[15]
  • 네 차례나 주의·경고를 받았음에도 계속 비윤리적 내용을 방영하여[16] 방송위원회로부터 '경고 및 해당 방송순서 책임자에 대한 경고'를 받았다. 이후에도 비윤리적 장면을 줄지 않아 주의·경고 처분을 한 번 더 받았다.[17]
  • 1996년 최악의 드라마 1위에 선정되는 불명예를 안았다.[18]

각주[편집]

  1. 박신연 (1995년 12월 26일). “SBS 방송프로·시간조정”. 경향신문.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2. 박신연 (1995년 11월 25일). “홈드라마「부자유친」새해 인사”. 경향신문.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3. '부자유친'2주 연장 방영키로”. 한겨레신문. 1996년 6월 19일. 2016년 9월 17일에 확인함. 
  4. 정은영 (1995년 11월 20일). “유정현 아나운서 탤런트데뷔"다양한 인생살이 체험 바보연기 자신있어요". 동아일보.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5. 이무경 (1996년 4월 8일). “PC 통신 미주알 고주알-주말극「부자유친」”. 경향신문.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6. 이무경 (1995년 4월 9일). “만능엔터테이너 엄정화”. 경향신문.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7. 조연수 (2015년 2월 15일). “[新 국민엄마 트로이카①] 이효춘 "김치따귀 덕분에 젊은 팬들 많이 생겼다". OBS 독특한 연예뉴스.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8. 김갑식 (1995년 11월 20일). “톱스타 「묶어놓기」보이지않는 전쟁”. 동아일보.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9. 박신연 (1995년 11월 28일). '부자유친' 캐스팅 완료”. 경향신문.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10. 정은영 (1996년 1월 6일). “자기 방식대로 사랑찾기”. 동아일보.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11. 정은영 (1995년 12월 5일). “SBS 새드라마「부자유친」기대이하 도입부분 작위적구성·과장연기 드러나”. 매일경제.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12. 정은영 (1996년 3월 12일). “SBS 주말극「부자유친」”. 동아일보.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13. 김경애 (1996년 3월 13일). “외도에 근친상간까지 벌거벗은 통속극 판친다”. 한겨레.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14. “심의위반 4개프로 경고조처”. 한겨레. 1996년 1월 29일.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15. 한겨레 (1996년 5월 15일). “주말저녁 TV보기'민망'. 권정숙.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16. '부자유친' '귀여운 여자'등 7개프로 경고”. 한겨레신문. 1996년 5월 17일. 2016년 8월 18일에 확인함. 
  17. 동아일보 (1996년 6월 12일). “SBS「저질 방송」오명탈피 안간힘”. 신연수. 2015년 10월 25일에 확인함. 
  18. 연합 (1996년 11월 27일). “<방송>기자가 뽑은 올 최고 프로그램에 `임꺽정'. 연합뉴스. 2017년 5월 11일에 확인함. 
SBS 주말극장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옥이 이모
(1995년 5월 14일 ~ 1995년 12월 31일)
부자유친
(1996년 1월 6일 ~ 1996년 7월 14일)
행복의 시작
(1996년 7월 20일 ~ 1996년 12월 2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