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이효춘
李孝春
출생 1950년 2월 16일(1950-02-16) (68세)
대한민국 전라남도 광주
국적 대한민국
직업 배우
활동 기간 1968년 ~ 현재
종교 개신교(감리교)

이효춘(李孝春, 1950년 2월 16일 ~ )은 대한민국배우이다.

생애[편집]

1968년 연극배우 첫 데뷔하였고 2년 후 1970년 TBC 동양방송 10기 공채 탤런트로 정식 데뷔하였다. 동기로는 김형자, 박혜숙, 김성환 등이 있다.

1973년 KBS 《파도》로 주인공을 처음 맡았을 때에는 ‘중앙대 연극영화과 학사출신 신인 연기자, 주인공 파격 캐스팅’이라며 언론의 조명을 받았다. 그 후로 줄곧 가난하고 청순가련한 비련의 여주인공 역할만 맡게 되었는데 《청춘의 덫》에서는 비련의 여주인공 윤희 역을 맡아 '최고의 멜로여왕'이라는 찬사를 들었다.[1]

1994년 SBS이 여자가 사는 법》에서 공주병에 걸린 애교만점 아내 역을 맡으면서 이미지가 바뀌어 한동안은 귀엽고 사랑스러운 아내 역을 주로 맡았다. 2000년대에 들어서도 애교 많은 엄마, 슬픔 많은 엄마 역을 모두 잘 소화해내며 안방극장에서 활약하였다.

학력[편집]

연기 활동[편집]

드라마[편집]

영화[편집]

  • 2006년 《도레미파솔라시도》 ... 은규의 어머니 역
  • 1975년 《내시의 아내》
  • 1974년 《이중섭》
  • 1974년 《연화 2》
  • 1974년 《연화》

CF[편집]

수상[편집]

예능[편집]

각주[편집]

  1. 박희석 전문위원 (2007년 6월 28일). “[다시보는 선데이서울] ‘70년대 멜로여왕’ 이효춘”. 서울신문. 2015년 12월 3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