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민신
閔伸
사망1453년
조선 한양
사인계유정난 사건으로 피살
거주지조선 한양
성별남성
국적조선
별칭아호(雅號)는 돈암(遯菴)
시호(諡號)는 충정(忠貞)
직업문신(文臣)
종교유교(성리학)

민신(閔伸, ? ~ 1453년)은 조선 전기의 문신(文臣)이다며, 단종의 충신 중 삼중신의 한명이다. 본관은 여흥(驪興)으며 호는 돈암(遯菴)이다. 세종 때 형조정랑, 사헌부장령, 지사간원사, 동부승지, 좌부승지, 우승지, 좌승지, 공조참판, 형조참판, 대사헌, 동지중추원사, 이조참판, 경기도관찰사, 호조참판, 형조판서를 지냈고 문종 때 병조판서, 단종 때인 1453년 이조판서를 지냈다. 수양대군(首陽大君)의 심복인 정수충(鄭守忠)에 의하여 안평대군의 측근으로 지목되어 계유정난 때 살해되었다. 조선 정조 때 신원 회복되었으며 시호는 충정(忠貞)이다.

관련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