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세데레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둘세데레체
DulceDeLeche.jpg
통에 담긴 둘세데레체
다른 이름 만자르, 만자르 블랑코, 아레키페
종류 과자류
주 재료 우유, 설탕
변형 카제타, 아레키페

둘세데레체(스페인어: Dulce de leche, 포르투갈어: Doce de leite 도스드레이트 / 도시지레이치[*])는 설탕이 든 따뜻한 우유로 만들어지는 과자류의 일종이다. 둘세데레체에 들어가는 우유는 특정 물질을 만들며 물질은 메일라드 반응을 발생시키며 둘세데레체에 풍미와 색을 더해준다. 단어 "둘세데레체"를 직역하면 "우유로 만들어진 과자류"라는 뜻이 된다. 둘세데레체는 멕시코, 파라과이, 페루, 아르헨티나, 칠레, 우루과이, 브라질, 에콰도르, 볼리비아, 콜롬비아, 그리고 베네수엘라라틴 아메리카 지방에서 유명하다.

엘살바도르 지방의 둘세데레체는 부드럽고 잘 바스러지는 질감을 가지고 있다. 거의 설탕 절임이 된 둘세데레체도 엘살바도르에서 찾아볼 수 있다. 멕시코의 둘세데레체는 만하르 또는 카헤타라고 불리는데 산양유로 만들어지는 제품이 대부분이다. 쿠바의 둘세데레체는 설탕이 들어갔으며 응고된 발효유로 만들어진다. 도미니카 공화국에서는 우유와 설탕 뿐만 아니라 계피가 추가 재료로 들어가기도 하며 질감은 일반적인 둘세데레체보다 퍼지에 더 가깝다. 푸에르토리코의 둘세데레체에는 코코넛 밀크가 들어가기도 한다.

필리핀에서도 둘세데레체를 발견할 수 있으며 필리핀의 둘세데레체는 케이크롤빵과 함께 제공된다.

프랑스에서 볼 수 있는 둘세데레체는 일반적인 것보다 더욱 걸쭉하다.

같이 보기[편집]